> 영상 > 정치

[영상] ③송영길 "기사를 취사 선택하는 포털 횡포, 이제는 통제돼야"

  • 기사입력 : 2021년08월29일 09:42
  • 최종수정 : 2021년08월29일 11:0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민경 기자 =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지난 27일 "이제 포털 네이버와 다음의 횡포는 통제돼야 한다"고 밝혔다.

송 대표는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민주당 대표실에서 뉴스핌과 가진 단독인터뷰에서 "기자들이 고생해서 취재해 기사를 올리면 네이버와 다음이 기사를 취사 선택해 '네이버 신문' '다음 신문'을 만든다"며 "결국 건강한 저널리즘이 아니라 황색 저널리즘으로 갈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포털의 횡포는 통제되는 게 맞다"고 강조했다.

min103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