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공기업

농협 이성희 회장 "청탁금지법 추석명절 완화 적극 환영"

  • 기사입력 : 2020년09월08일 22:06
  • 최종수정 : 2020년09월08일 22:2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최영수 기자 = 정부의 청탁금지법 한시적 완화에 대해 농업계가 환영의 뜻을 표했다.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는 "코로나19에 따른 경기침체를 극복하기 위한 정부의 추석명절 청탁금지법(김영란법) 완화 추진 계획에 대해 환영한다"고 8일 밝혔다.

[세종=뉴스핌] 최온정 기자 = 23일 서울시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열린 '올바른 유통위원회' 출범식에서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농협경제지주] 2020.04.23 onjunge02@newspim.com

이날 국민권익위는 공직자등에게 허용되는 농축수산물 선물 금액의 상한을 10일부터 추석 연휴가 끝나는 다음달 4일까지 한시적으로 10만원에서 20만원으로 늘리겠다고 발표했다.

이에 대해 이성희 농협중앙회장과 전국 지역농축협 조합장들은 "코로나19로 얼어붙은 소비심리와 집중호우·태풍 등 잇따른 자연재해 속에서 하루하루를 사투하고 있는 농업인들과 축산인들을 위한 반가운 소식"이라며 환영의 뜻을 표했다.

이성희 회장은 "코로나19와 각종 재해로 힘겨운 시기를 버티고 있는 우리 농업인들을 위해 어려우시겠지만 전국민들께서 조금씩만 힘을 보태주시기를 부탁드린다"면서 "농협은 이번 추석명절 기간 동안 침체된 우리 농축산물 소비를 확대시켜 농업인들이 지금의 고비를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drea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