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도쿄 올림픽 개최 논란 증폭..IOC 개최 지지에 스페인은 "연기해야" 반발

  • 기사입력 : 2020년03월18일 02:34
  • 최종수정 : 2020년03월18일 02:3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17일(현지시간) 일본 도쿄 올림픽 개최와 관련, "현 단계에서는 어떠한 극단적 결정을 내릴 필요가 없다"고 밝혔다. 그러나 최근 코로나19(COVID-19)가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스페인의 올림픽 위원회는 도쿄 올림픽을 연기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혀 이를 둘러싼 논란이 증폭될 전망이다. 

IOC는 이날 스위스 로잔에서 집행위원회 회의를 연 뒤 발표한 성명을 통해 "IOC는 2020년 도쿄 올림픽 개최에 전념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다. 

IOC는 "도쿄 올림픽이 4개월 이상 남은 현재로서는 어떠한 추측도 역효과를 낳을 것"이라면서 "IOC는 모든 선수에게 2020 도쿄 올림픽 참가 준비에 최선을 다하라고 격려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반면 알레한드로 블랑코 스페인 올림픽 위원회 위원장은 이날 자신은 오는 7월 개최 예정인 도쿄 올림픽의 연기를 선호한다고 밝혔다. 블랑코 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스페인 선수들의 정상적인 훈련이 불가능해진 상황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스위스 로잔의 IOC 본부 건물. [사진=로이터 뉴스핌]

kckim10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