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부산·울산·경남

전 남친 집단폭행하고 돈 빼앗은 내·외국인 4명 구속

  • 기사입력 : 2021년10월28일 13:33
  • 최종수정 : 2021년10월28일 13:3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부산=뉴스핌] 남동현 기자 = 외국인 전 남친을 흉기로 집단 폭행하고 수백만원을 빼앗은 내·외국인들이 구속됐다.

경찰로고 [사진=뉴스핌DB] parksj@newspim.com

부산 강서경찰서는 강도상해 혐의로 A(20대)씨 등 외국인 여성 2명, B(20대)씨 등 내국인 남성 등 4명을 구속 송치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8일 오후 6시22분께 부산 강서구 한 주택에서 외국인 남성 C(20대)씨를 쇠파이 등으로 폭행한 뒤 현금과 휴대폰 등 800만원 상당의 금품을 빼앗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동남아지역 같은 국가 출신인 A씨와 피해자 C씨는 한때 동거하던 관계였다.

하지만 헤어지고 난 뒤 C씨가 주변에 안좋은 소문을 퍼트리고 다닌다는 말을 전해듣은 A씨는 격분해 평소 알고 지내던 같은 국가 출신 여성과 내국인 남성 2명과 함께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나타났다.

범행을 저지른 외국인 여성 2명은 불법체류자 신분인 것으로 알려졌다.

ndh400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