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세종·충남

허태정 대전시장, 추석 맞아 ‘중소기업 현장’ 방문

기업 동향·건의사항 청취 및 근로자 격려

  • 기사입력 : 2019년09월09일 18:30
  • 최종수정 : 2019년09월09일 18: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대전=뉴스핌] 오영균 기자 = 허태정 대전시장은 추석을 맞아 지역경제를 이끌고 있는 중소기업 현장을 방문, 근로자들을 격려했다.

허 시장은 9일 대덕구 문평동의 ㈜바이오니아를 방문해 박 대표로부터 유전자 기반의 차세대 신약 플랫폼 개발현황 및 바이오산업의 동향과 건의사항을 듣고 근로자들을 만나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허태정 대전시장 [사진=대전시청]

㈜바이오니아는 1992년 8월 ‘유전자 기술의 완전한 국산화’를 목표로 세워진 기술혁신형 중소기업이다.

한국생명연구원 창업 1호, 대한민국 바이오벤처 1호로 분자진단 장비와 키트, 합성유전자 등 연구용 제품 제조 및 작은간섭 알앤에이(SiRNA) 신약을 개발하고 있다.

허 시장은 바이오니아 방문 후 대덕산업단지 임원진·기업대표들과 간담회를 갖고 기업동향과 산업단지 내 애로사항 등을 들었다.

허 시장은 “일본 수출규제 및 미중 무역분쟁 등 어려운 경제 대내외 환경 속에서 중소기업은 지역 경제발전의 버팀목이 돼왔다“며 ”앞으로 우리시도 시시각각 변화는 대내외 환경에 맞춰 대응방안을 강구해 기업 대표님들과 위기를 함께 극복해 나갈 것“ 이라고 강조했다. 

gyun50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