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정치 청와대·총리실·감사원

속보

더보기

[종합] 尹대통령 "대북 유화정책 실패로 판명...전술핵 배치 논의 없어"

기사입력 : 2022년05월23일 18:51

최종수정 : 2022년05월23일 23:40

CNN인터뷰, "北핵무장, 평화·번영에 도움안돼"
7차 핵실험땐 "이전과 다른 대처...강력·단호 도발 저지"

[서울=뉴스핌] 차상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23일 "북한이 현재와 같은 상태를 장기적으로 지속할 수 있을지 의문"이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미국 CNN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비핵화'에 대해 관심이 없어 보인다는 질문에 "선택은 김정은 위원장에게 달렸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윤 대통령은 특히 "우리는 북한을 망하게 하려는 것이 아니라 공동 번영을 이루고자 하는 것"이라며 "(북한이) 핵무장을 강화한다고 해서 평화와 번영에 도움이 된다고 보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서울=뉴스핌]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1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집무실에서 소인수 정상회담을 하고 있다.[사진=대통령실] 2022.05.21 photo@newspim.com

윤 대통령은 북한이 7차 핵실험을 실시하면 어떻게 대처할 지에 대해선 "이번 정부의 대처는 이전 정부와 다를 것"이라며 "북한의 어떠한 위협과 도발 행위에 대해서도 강력하고 단호하게 대처해 도발을 저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모든 상황이 한반도 긴장이 고조되던 2017년으로 회귀한다는 우려에 대해서는 "일시적으로 도발과 대결을 피하는 정책을 펴서는 안 된다"며 "북한의 눈치를 보며 지나치게 유화적인 정책은 결과적으로 실패했다는 것이 증명됐다"고 덧붙였다.

이어 한국에 전술핵 배치 가능성이 있는 지를 묻는 질문에는 "논의된 바 없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한미연합훈련 확대에 따른 북한의 민감한 대응 가능성에 대해서는 "모든 군대는 대비태세를 유지하기 위해 훈련을 해야 한다"고 원칙적 입장을 피력했다.

이밖에 윤 대통령은 인도태평양경제프레임워크(IPEF) 참여로 중국이 경제 보복할 경우에 대해선 "한국이 미국과 안보, 기술 동맹을 강화한다고 해서 중국과의 경제협력을 소홀히 하려는 의도는 없다"며 "중국이 이를 민감하게 받아들이는 것은 합리적이지 않다고 본다"고 밝혔다.

또 IPEF협의체 참여가 한국의 국익에 부합하는 방향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skc8472@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尹대통령 지지율 45.3% 취임 후 또 최저치...이유는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45.3%로 2주 연속 하락하며 취임 후 최저치를 나타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가 종합뉴스통신 뉴스핌 의뢰로 지난 25~28일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 103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의 지지율은 45.3%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조사 대비 2.3%p 하락한 수치다. 2022-06-29 06:00
사진
[단독] 가상거래소 코인 90% 거래 금지? 금융위 '증권형코인' 규제 추진 [서울=뉴스핌] 홍보영 기자 = 금융위원회가 코인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이중 증권형 코인(STO)을 자본시장법으로 규제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이럴 경우 증권형 코인을 기존 가상자산거래소에서 취급할 수 없게 돼 가상자산거래소들이 존폐 위기에 처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27일 금융당국과 정치권에 따르면 금융위 자본시장과는 코인의 증권성 여부를 검증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을 마련중이다.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과제이기도 한 만큼, 금융당국에서 증권형 코인에 대한 규율방안 마련에 속도를 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윤 정부는 국정과제로 가상자산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규제 체계를 마련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2022-06-28 06: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