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문대통령 "이번 주말이 중대 기로...생명 지키는 의료진 지원에 최선 다하겠다"

SNS 메시지..."어떤 변이라도 이겨내고 일상을 되찾아야 한다"
"최대한 이동과 만남 자제하고 코로나 확산저지에 힘 모아달라"

  • 기사입력 : 2021년07월16일 14:00
  • 최종수정 : 2021년07월16일 14:0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영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델타 변이 확산과 관련, "이번 주말이 매우 중대한 기로"라며 이동과 모임 자체를 요청했다. 또한 폭염에 고생하고 있는 의료진을 향해서도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SNS 메시지를 통해 "델타 변이의 확산이 무섭다"며 "그러나 우리의 삶이 바이러스에 휘둘릴 수는 없다. 우리는 어떤 변이라도 이겨내고 일상을 되찾아야 한다. 이번 주말이 매우 중대한 기로가 되었다"고 말했다.

[서울=뉴스핌]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수도권 특별방역점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2021.07.12 photo@newspim.com

이어 "'짧고 굵은' 4단계를 위해서는 모두의 노력과 협력이 절실하다. 특히, 이번 주말을 잘 넘겨야 한다"며 "불편함과 어려움이 크신데도, 정부의 방역 강화 조치에 묵묵히 따르면서 협조해 주시고 계신 국민들께 대단히 감사하면서도 송구한 마음이다. 답답하고 힘드시겠지만, 최대한 이동과 만남을 자제하며 코로나 확산 저지에 힘을 모아주시길 당부드린다"고 협조를 요청했다.  

의료진을 향해서는 "의료진과 방역 현장에서 수고하시는 분들의 헌신과 노고에도 깊은 위로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폭염 속의 견디기 힘든 인내와 고통이 작년에 이어 되풀이 되고 있다"고 안타까움을 나타냈다. 

그러면서 "국민들께서 혹시라도 답답하고 지칠 때면 이분들의 헌신을 생각해 주시기 바란다"며 "정부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일선에서 분투하고 계신 분들의 힘겨움을 조금이라도 덜어드리기 위한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지원을 약속했다.

[서울=뉴스핌] 이영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 SNS 메시지 2021.07.16 nevermind@newspim.com

문 대통령은 "정부는 지자체와 함께 고위험 시설에 대한 빈틈없는 관리와 대규모 진단검사, 철저한 역학조사로 확산의 고리를 끊어내는데 전력을 다하겠다. 백신 접종 속도도 높아질 것"이라며 "비상한 각오로 엄중한 코로나 상황을 타개하고 일상회복의 시간을 앞당기는데 모두가 힘을 모아주시기 바란다"고 국민적 협조를 거듭 당부했다. 

nevermind@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