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국가미세먼지정보센터, 사업장 6만여곳 전수조사…"대기관리 역량 강화"

전국 1~5종 대기배출사업장 대상 대기배출원 조사

  • 기사입력 : 2021년05월12일 12:00
  • 최종수정 : 2021년05월12일 12: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민경하 기자 = 환경부 소속 국가미세먼지정보센터가 미세먼지 등 대기환경관리정책 수립·평가의 정확도 향상을 위해 사업장 기초자료 관리 강화에 나선다.

12일 국가미세먼지정보센터는 올해 12월까지 전국 1~5종 대기배출사업장 약 6만곳을 대상으로 대기배출원을 전수 조사한다고 밝혔다.

수집된 자료는 각 사업장의 대기오염물질이 어느 정도인지를 파악하고 국가배출량 정확도를 높여 과학적인 사업장 관리방안 마련에 활용될 예정이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전국에 미세먼지, 초미세먼지 농도가 '매우 나쁨'을 기록한 8일 오전 서울 서초구 누에다리에서 바라본 서울 시내가 뿌옇다. 2021.05.08 kilroy023@newspim.com

정보센터는 4년마다 수행하던 소규모사업장(4·5종)에 대한 대기배출원 조사 기간을 단축하고 올해부터 전체 1~5종 대기배출사업장 조사를 매년 실시하기로 했다.

올해 대기배출원조사 결과는 공공데이터포털을 통해 2022년 상반기 내로 공개될 예정이다.

김영민 국가미세먼지정보센터장은 "이번 조사를 통해 사업장 대기오염 물질 배출량이 보다 정확하게 파악될 것"이라며 "미세먼지 저감 정책과 계절관리제 등 대기오염 정책 수립에 크게 도움을 줄 것"이라고 밝혔다. 

204mk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