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기술굴기 가속, 중국 화웨이 2020년 R&D 투자 BATJ 총액 넘어

R&D 매출 비중 16%, 美제재에도 매출 3.8% 증가
기술 혁신 지속, 스마트폰 선도적 지위 유지 자신

  • 기사입력 : 2021년04월01일 11:57
  • 최종수정 : 2021년04월01일 12: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 선전(광동성) = 최헌규 특파원] 중국 통신 기술기업 화웨이의 2020년 연구개발(R&D) 비용이 1418억 9300만 위안으로 같은 해 바이두와 알리바바 텐센트 징둥(BATJ) 4개 사 연구개발비 총액을 뛰어넘었다.

켄 후(胡厚崑, 후허우쿤) 화웨이 순환 회장은 3월 31일 광둥성 선전 화웨이 본사에서 열린 2020년 영업실적 발표회에서 최근 경영상황과 2020년 영업 실적을 설명하면서 숱한 도전속에서 화웨이는 2020년 연구 개발에 어느때 보다 많은 투자를 집행했다고 밝혔다.

2020년 화웨이의 R&D 투자 금액은 1418억 9300만 위안(한화 23조 원)으로 총 매출액 8914억 위안의 15.9%에 달했다. 이는 같은 기간 중국을 대표하는 인터넷 기술분야 상장 기업 BATJ 4사 연구 개발비 총합을 뛰어넘는 금액이다.

켄 후 순환 회장은 화웨이는 매년 총 매출액의 10% 가 넘는 금액을 연구 개발 분야에 투자하고 있다며 최근 10년 동안 누적 R&D 투자액이 이미 7200억 위안에 달했다고 소개했다. 그는 앞으로 화웨이가 독자적인 홍멍(鸿蒙) 운영체제와 화웨이 모바일 서비스(HMS), AI 등 핵심 기술 분야에 대해 꾸준히 투자를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2020년 화웨이 매출은 미국의 제재와 코로나19 영향속에서도 3.8% 늘어난 8914억 위안을 기록했다. 순이익은 646억 위안으로 3.2% 증가했다. 켄 후 회장은 2020년은 매우 힘든 한해로 성장 속도가 둔화됐지만 예상치를 실현했다고 밝혔다.

[뉴스핌 베이징 = 최헌규 특파원] 중국 광둥성 선전시 화웨이 본사가 위치한 원구(園區). 2021.04.01 chk@newspim.com

켄 후 순환 회장은 핵심 기술을 기반으로 한 공급 다원화와 함께 화웨이가 오랫동안 기술 혁신 투입에 매진해 온 것이 2020년 한해 안팎으로 도전이 격화한 와중에도 실적 증가를 실현한 중요한 이유라고 설명했다.

화웨이는 3대 주력 영업분야에서 전부 플러스 성장세를 실현했다. 특히 통신 운영 업무 수익은 중국 5G의 고속 추진에 힘입어 0.2% 늘어난 3026억 위안의 매출을 실현했다.

기업 업무 분야 매출은 디지털화와 스마트화 전환이 가속 추진됨에 따라 전년 동기 대비 23% 증가한 1003억 위안에 달했다. 컨슈머(소비자) 분야 매출은 테블릿 PC 스마트 웨어러블 등 디바이스를 합쳐 4829억 위안으로 3.3% 증가세를 나타냈다.

이에 비해 화웨이의 2020년 소비자 분야 매출 증가 속도는 큰 폭 감소세를 보였다. 전체 매출액 가운데 소비자 부문 매출 비중은 54.2%를 차지했다. 켄 후 회장은 31일 설명회애서 "반도체 칩 공급 부족에 따라 스마트폰 판매 수입이 감소했다"며 "다만 '1+8+N' 전략 가운데 ' 스마트 웨어러블 등 '8+N' 매출이 65% 증가, 휴대폰 수입 감소분을 상쇄할 수 있었다고 소개했다.

[뉴스핌 베이징 = 최헌규 특파원] 중국 화웨이의 광둥성 선전시 본사에 위치한 ICT 전시룸.  2021년 3월 31일 뉴스핌통신사 촬영. 2021.04.01 chk@newspim.com

화웨이의 1+8+N' 전략에서 '1'은 스마트폰, '8'은 ▲스마트TV ▲태블릿 ▲PC ▲자동차 ▲이어버드 ▲워치 ▲글래스 ▲오디오 등 디바이스를, 'N'은 IoT 하드웨어 등 생태계 파트너들의 참여를 일컫는다.

켄 후 회장은 2020년 중국 국내 분야 매출 총액이 5849억 위안으로 전년동기비 15.4% 증가했다며 이는 글로벌 영업 총액의 65.6%에 해당하는 수치라고 밝혔다. 2020년 화웨이의 중국 시장 매출은 15.4% 증가했고 미국 쪽 매출은 24.5% 즐었다. 유럽과 아태지역 매출도 각각 12.2%, 8.7% 감소했다.

화웨이는 2020년 재무 보고서에서 현재 전 세계 화웨이 단말기 총 수는 10억 개를 돌파했고 휴대폰 사용자 수는 7억 3000만 명을 넘어섰다고 설명했다. 켄 후 회장은 화웨이 스마트폰이 미래 수년 안에 여전히 시장의 선발 주자 지위를 유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2020년 화웨이의 캐리어 비즈니스 부문은 코로나19에 따른 도시 봉쇄 속에서도 170여 개 국가와 지역에 걸쳐 1500개가 넘는 네트워크의 안정적인 운영을 통해 재택근무와 온라인 학습 및 온라인 쇼핑을 지원했다. 켄 후 회장은 화웨이가 전 세계 통신사들과 협력, 이들이 석탄 채굴, 철강 생산, 항만, 제조업 등 20여 개 산업에서 3000개 이상의 5G 혁신 프로젝트를 구현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고 설명했다.

[뉴스핌 베이징 = 최헌규 특파원] 중국 화웨이의 광둥성 선전시 본사 갈릴레오 전시룸에 5G 기술이 제조 공장애 응용되는 상황을 보여주고 있다. 2021년 3월 30일 뉴스핌통신사 촬영.     2021.04.01 chk@newspim.com

베이징= 최헌규 특파원 ch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