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산업 > 철강

"대표이사 중심 책임경영체제 강화"…세아그룹, 2021년도 조직개편 단행

세아홀딩스 자회사 세아베스틸·손자회사 세아창원특수강 조직개편

  • 기사입력 : 2020년12월24일 16:01
  • 최종수정 : 2020년12월24일 16:0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세아홀딩스의 자회사 세아베스틸과 손자회사 세아창원특수강이 책임경영체제를 강화하기로 했다.

24일 세아그룹에 따르면 세아베스틸은 경영기획부문 스마트워크센터를 대표이사 직속으로 변경하는 것과 함께 마케팅본부에 원자력사업팀을 신설하는 등 2021년 조직개편 및 주요 보직변경을 단행했다.

스마트워크센터는 세아베스틸, 세아창원특수강의 미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스마트팩토리 구축과 연계해 제조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경영전반의 혁신활동을 추진하는 조직이다. 

또 형단조사업팀은 형단조사업실, 자유단조영업팀은 STS영업본부 산하로 변경했고, 글로벌마케팅본부는 글로벌영업본부로 명칭을 바꿨다. 아울러 생산부문을 폐지하면서 공장장과 품질보증실도 대표이사 직속으로 변경했다.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세아베스틸CI [사진 = 세아베스틸] 2020.02.06 oneway@newspim.com

이와 함께 세아창원특수강은 대표이사 산하에 경영기획부문, 영업부문 및 공장장, 기술연구소, SWC, 품질보증실로 개편했다. 프로젝트영업본부를 폐지하는 대신, 전략사업영업실 신설하고 산하에 강관영업팀, 특수합금영업팀으로 재편했다.

기술연구소내 창원연구센터를 제품연구센터와 공정연구센터로 구분·변경하고 혁신추진실도 신설했다.

세아그룹은 "대표이사 중심으로 책임경영체제를 강화해 변화하는 산업환경 속에서도 책임에 기반한 신속한 의사결정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고 과거의 영광에 안주하지 않고 부문별 혁신을 가속화할 수 있는 조직 체계를 구축했다"면서 "기획 및 영업차원에서의 협력을 통해 그룹 차원의 시너지를 지속적으로 창출해 나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앞서 세아그룹은 지난 4일 신임 전무 3명을 포함한 15명의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전무 승진자는▲세아제강 홍만기 ▲세아베스틸 홍상범 ▲세아창원특수강 성지경이다. 상무는 ▲세아제강 변영길 ▲세아베스틸 서한석 ▲세아에프에스 이기웅이다.

people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