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유럽

프랑스 검찰, AZ백신 접종 사망 사건 수사 착수

  • 기사입력 : 2021년04월29일 09:00
  • 최종수정 : 2021년04월29일 09:0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아스트라제네카(AZ)의 코로나19(COVID-19)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사례들에 대해 프랑스 검찰이 예비 수사에 착수했다.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사진=로이터 뉴스핌]

28일(현지시간) 현지언론 프랑스24에 따르면 파리지방검찰청은 이날 파리, 낭트, 툴루즈에서 고소장이 접수된 AZ백신 관련 사망사건 3건에 과실치사 혐의를 적용할지 여부를 판단하기 위한 예비 조사에 들어갔다. 

검찰에 따르면 AZ백신 사망자 유족 등 고소인들은 AZ백신이 사망의 요인으로 지목하고 있다. 

낭트에서는 지난달 18일, AZ백신을 접종받은 26세 의대생이 혈전증으로 사망했다. 같은달 29일 툴레스에서는 38세가 혈전으로 사망했다. 

유족을 대변하는 변호인은 "프랑스 내 AZ백신 접종 후 사망해 고소장이 접수된 사례는 총 15건이다. 고인은 모두 60세 미만 연령이었다"고 전했다.

프랑스 보건부는 AZ백신을 55세 이상에게만 접종할 것을 권고했다. 1차 접종을 AZ백신으로 한 55세 미만 국민은 2차 접종 때 다른 제품을 맞게 하고 있다.

당국은 55세 이상 중장년층과 고령자에게는 AZ백신 접종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이달 초 올리비에르 베랑 보건부 장관은 백신 접종 후 이들의 혈전 발생 가능성이 "항공기로 대서양을 횡단할 때 혈전이 생길 가능성이 50배 더 크다"고 발언한 바 있다.

 

wonjc6@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