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KOTRA, 6월까지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플랫폼' 구축…스타트업 참여 지원

지난 3년간 글로벌 기업 187개사 수요 발굴
올해 80건 목표…해외무역관 '니즈 파인더' 역할

  • 기사입력 : 2021년04월06일 11:02
  • 최종수정 : 2021년04월06일 11:0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가 국내 스타트업의 글로벌 기업의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 참여 지원을 위해 오는 6월 말까지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온라인 플랫폼' 구축에 나선다.

KOTRA는 올해 80건의 글로벌 기업 오픈이노베이션에 국내 스타트업이 참여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6일 밝혔다. 지난 3년간 일대일 파트너링 행사를 개최해 우리 스타트업 680개사와 글로벌 기업 187개사 간의 상담을 주선한 바 있다.

일례로 모바일 셀프 구강검진 앱을 개발한 스타트업 A사는 지난해 5월 KOTRA가 주최한 'CVC·VC-스타트업 화상 상담회'에서 일본 소프트뱅크를 처음 만났다. 그 후 두 달 만에 A사는 소프트뱅크와 기밀유지협약(NDA)을 체결하고 6개월간 일본에서 기술검증(PoC)을 거쳐 일본 시장에 진출했다.

KOTRA 사옥 전경 [사진=KOTRA] 2020.09.17 fedor01@newspim.com

KOTRA는 올해부터 글로벌 기업의 오픈이노베이션 수요를 더욱 집중적으로 발굴할 계획이다. 프랑스 최대 이동통신사인 오랑주(Orange), 글로벌 명품 그룹 루이뷔통 모에 헤네시(LVMH), 스위스 국영 우편 업체인 스위스 포스트(Swiss Post) 등 해외 기업과 협력해 오픈이노베이션 수요를 수시로 확보하고 있다.

또한 전 세계 127개 KOTRA 해외무역관이 전 산업에 걸쳐 글로벌 기업의 혁신 수요를 찾는 '니즈 파인더(Needs Finder)' 역할을 한다. KOTRA는 스타트업이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정보를 수시로 검색하고 참가 신청 가능한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온라인 플랫폼'도 오는 6월 말까지 구축할 예정이다.

김태호 KOTRA 중소중견기업본부장은 "기술 스타트업이 해외에서 성장하기 위해서는 글로벌 기업의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해 기술을 검증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다양한 분야에 걸쳐 우리 스타트업이 글로벌 기업과 협력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fedor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