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피플

[영상 차이나] 중국판 '꽃보다 남자', '유성화원(流星花园) 2018' 대륙 강타

역대 '꽃보다 남자' 흥행 재현할지 여부에 이목 집중

  • 기사입력 : 2018년07월27일 13:46
  • 최종수정 : 2018년07월28일 12:3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동현기자= 중국판 ‘꽃보다 남자’인 ‘유성화원(流星花园) 2018’이 지난 7월초 방영을 시작하면서 대륙의 시청자들을 홀리고 있습니다. 

‘유성화원(流星花園) 2018’은 일본의 순정만화 ‘꽃보다 남자’를 기반으로 한 리메이크 작품으로 후난웨이스(湖南衛視) 및 동영상 플랫폼 망궈(芒果)에서 방영되고 있는데요. 현재까지 20억뷰의 시청횟수를 기록하며 역대 리메이크 작품의 성공을 재현할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꽃보다 남자는 대만을 시작으로 일본, 한국에서도 드라마로 제작돼 큰 인기를 끌었는데요. 매 작품마다 출연한 주연 배우들은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스타 반열에 오르기도 했습니다.

‘유성화원 2018'은 예전 작품과 마찬가지로 평범한 소녀인 여자 주인공이 귀족학교에 입학해 4명의 꽃미남 F4를 만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인데요.

유성화원 2018 출연 배우<사진=바이두>

여주인공 산차이(杉菜) 역할을 맡은 배우는 떠오르는 중화권 스타 선웨(沈月)입니다. 또 꽃미남 부대 '新F4'의 대장이자 남자주인공 다오밍스(道明寺) 역할은 왕허디(王鹤棣)가 맡았습니다.

더불어 대만 멜로영화 ‘그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로 이름을 알린 차이즈핑(柴智屏) 감독이 ‘유성화원 2018’의 연출 및 제작을 지휘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일부 중국 누리꾼들은 이번 리메이크 작품에 대해 불만을 나타내기도 했는데요.

“17년전에 비해 남자 주인공인 다오밍스의 재산이 줄어든 것 같다” “여자 주인공의 성이 이상하다” “주인공 산차이의 의상 및 헤어스타일이 촌스럽다”등 온라인 상에서 다양한 의견을 쏟아내고 있습니다.  

한편 ‘유성화원 2018’은 글로벌 최대 동영상플랫폼 넷플릭스에서도 방영하기 시작해 전세계 시청자들도 '꽃미남 군단' F4의 매력에 흠뻑 매료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dongxu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