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재난

만 18세 이상 코로나 확진자 90% '백신 미접종군'

최근 2주간 확진자 중 89.8% 미접종군서 발생

  • 기사입력 : 2021년09월22일 15:10
  • 최종수정 : 2021년09월22일 15:1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지혜진 기자=최근 2주간 만 18세 이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중 90% 가까이는 미접종군에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2일 '확진자의 연령대별 예방접종력' 현황을 통해 지난 8월 29일부터 9월 11일까지 만 18세 이상 확진자 2만895명 중 89.8%는 미접종군 또는 불완전 접종군에서 발생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사진=뉴스핌DB]

나머지 10.2%(2140명)은 완전접종 후 감염된 `돌파감염` 추정 사례로 조사됐다.

전체 확진자 중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미접종군은 1만2622명으로 60.4%를 차지했다. 권장 횟수만큼 접종하지 못한 불완전접종군은 6133명으로 29.4%였다.

특히 접종률이 낮은 50대 미만의 전체 연령군에서 미접종군은 전체 확진자의 70%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8~29세 확진자 5835명 중 81.8%(4771명), 30~39세 확진자 4544명 중 76.5%(3476명), 40~49세 확진자 4181명 중 74.1%(3099명)가 미접종자였다.

 

heyji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