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종합] 2049년 사회주의 선진강국 중국몽실현, 시진핑 창당 100주년 연설서 강조

보호주의 봉쇄주의 패권주의 반대, 개방 견지
아편전쟁치욕 다시 없어, 중화 위대한 부흥 매진

  • 기사입력 : 2021년07월01일 11:12
  • 최종수정 : 2021년07월01일 11:2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시진핑(習近平) 중국 공산당 총서기겸 국가주석은 중국 공산당 창당 100주년 기념 연설에서 공산당이 개천벽지(開天辟地, 천지개벽)의 대역사를 일궜다며 중화민족 위대한 부흥과 2049년 사회주의 현대화(선진국) 강국, 중국 꿈 실현을 향한 전진이 계속될 것이라고 밝혔다. 시 총서기는 미국의 정책을 직접 겨냥, 중국은 개방을 견지하고 봉쇄와 패권주의를 반대한다고 강조했다.

시진핑 총서기는 100주년 기념연설에서 중화민족 위대한 부흥과 중국몽, 12개 사회주의 핵심가치 견지, 일국양제, 일대일로, 신시대 중국 특색 사회주의와 맑스주의를 집중 강조했다. 시진핑 총서기의 100주년 기념 축하 연설은 이날 오전 8시 25분께 시작해 9시 30분까지 한시간 넘게 이어졌다.

시진핑 총서기는 7월 1일 오전 8시(베이징 시간) 베이징 텐안먼(天安門,천안문) 광장에서 열린 창당 100주년 경축 행사에서 공산당은 아편전쟁 이후 반식민 반봉건의 사회체제를 종식시켰으며 앞으로 공산당이 이끄는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이 속도를 더할 것이라고 밝혔다.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7월 1일 중국 공산당 시진핑 총서기겸 국가주석이 베이징 텐안먼(천안문) 성루에서 천안문 광장에 모인 군중을 향해 공산당 창당 100주년 기념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중국 중앙TV 캡처]. 2021.07.01 chk@newspim.com

시 총서기는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을 이날 100주년 기념연설의 가장 중요한 키워드로 내세웠다. 시 총서기는 연설 마지막 대목에서도 전면적인 사회주의 현대화 강국의 위대한 목표 실현(2049년)과 위대한 중국 몽(中國夢) 실현을 위해 새로운 100년의 신 장정에 돌입했다고 선포했다.

시 총서기는 연설에서 중국은 1개의 100년 목표(공산당 창당 100년)인 소강사회실현과 절대 빈곤문제 해결 등을 실현했다며 이런 바탕위에서 2개 100년 목표인 사회주의 현대화 강국(건국 100주년인 2049년)을 향한 전진이 계속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중국 특색 사회주의가 18대 당대회(2012년 가을, 시진핑 지도부 출범)이후 신시대에 접어들었다며 신시대 중국특색 사회주의의 도로를 따라 인민과 당이 힘을 합쳐 중화 민족의 위대한 부흥 사업에 매진해야한다고 밝혔다.

시진핑 총서기는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은 거스를 수 없는 역사발전의 법칙이라며 중국 인민과 공산당이 이를 실현하는데 앞장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베이징 천안문 성루.  [사진=중국 중앙TV 캡처].  2021.07.01 chk@newspim.com

이날 시 총서기는 공산당 창당 100주년 연설에서 중국은 앞으로도 계속 개방을 견지하며 일체의 봉쇄정책과 패권주의를 반대한다고 밝혀 미국의 보호주의 움직임과 중국에 대한 제재 등을 직접 겨냥했다.

시 총서기는 100주년 연설에서 마오쩌둥과 저우언라이 류사오치 덩샤오핑 주더 천윈 등 원로 혁명가들을 일일이 언급하면서 이들 원로들이 공산당 혁명과 신중국 건설에 위대한 업적을 세웠다고 밝혔다. 또한 마오쩌둥의 사상과 덩샤오핑 이론, 장쩌민의 3개 대표이론, 후진타오 시대 과학적 발전관, 신시대 중국특색 사회주의 사상(시진핑)을 견지해나갈 것을 천명했다.

이날 행사에는 시진핑 총서기겸 국가 주석을 비롯해 리커창(李克强) 국무원 총리 등 중국 공산당 정치국 상무위원 7명이 모두 참석했다. 이날 천안문 무대위 시진핑 총서기의 왼편에 후진타오(胡錦濤) 전 총서기겸 국가 주석이 자리를 함께했다. 장쩌민 전 총서기는 일부 매체 보도대로 건강문제로 이번 행사에 참석하지 않았다.

중국은 이날 경축행사에서 최신예 스텔스 전투기 젠(殲·J)-20을 앞세워 텐안먼 광장위로 공산당 창당 100주년을 경축하는 에어쇼를 벌였다. 의장대는 텐안먼 광장 중간의 인민영웅기념탑에서 무대인 텐안먼 성루앞 까지 행진을 했으며 10월 1일 국경절과 같은 대대적인 열병식은 하지 않았다.

[베이징=뉴스핌] 최헌규 특파원 = 군중들이 공산당 당기를 흔들며 시진핑 총서기의 연설에 호응하고있다.  2021.07.01 chk@newspim.com

또 헬기 편대가 텐안먼 광장의 하늘에 창당 100 주년을 경축하는 의미로 숫자 '100년'을 새기며 공중 축하 퍼레이드를 벌였다. 헬기 편대는 당기와 함께 '위대한 중화인민공화국만세' '위대한 중국 공산당 만세' 라고 적은 플랭카드를 달고 축하 비행을 선보였다.

민주당파와 각급 인민 대표들은 공산당 100 주년을 경축하며 100년 공산당 위대한 업적을 칭송했다. 이날 행사에는 수만명의 군중이 동원돼 텐안먼 광장을 가득메웠다.

중국 당국은 창당 100 주년 경축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100주년 기념 영화와 TV를 대대적으로 방영하고 나섰으며, 베이징 중심 도로인 창안제(장안가) 변에 홍등과 중국결(매듭 공예)을 내걸었다.

공산당 창당 100주년 기념 영화로는 공산당 창시인 중 한명인 이대조 등을 다룬 '1921' '혁명가' 등이 7월 1일에 맞춰 전국 영화관에서 일제히 개봉됐다.

베이징= 최헌규 특파원 ch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