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공기업

KOTRA, 스타트업 대상 싱가포르·베트남·인도네시아 핀테크 규제장벽 안내

서울핀테크랩과 '신남방 핀테크 규제장벽 웨비나' 개최
해외송금·블록체인 관련법·금융정보 데이터 규제 다뤄

  • 기사입력 : 2021년06월17일 11:00
  • 최종수정 : 2021년06월17일 11: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가 신남방 국가인 베트남, 싱가포르, 인도네시아의 핀테크(fintech) 규제장벽을 소개하는 온라인 설명회를 개최한다.

KOTRA는 서울핀테크랩과 함께 이달 오는 22일, 23일, 29일 사흘간 '신남방 핀테크 규제장벽 웨비나(웹+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국내 핀테크 스타트업이 해외 현지 금융전문가로부터 해외의 금융규제장벽 세부 내용을 직접 듣고 해외 진출에 앞서 현지 금융규제장벽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KOTRA 사옥 전경 [사진=KOTRA] 2020.09.17 fedor01@newspim.com

이번 웨비나는 서울핀테크랩 입주 스타트업이 궁금해하는 신남방 지역의 핀테크 규제장벽에 대한 질의를 사전에 취합해 해외 핀테크 전문가가 이에 맞춰 답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웨비나 내용도 싱가포르·베트남·인도네시아의 개인 간 금융(P2P) 대출 규제부터 금융 데이터 저장과 사용, 금융 라이선스 등 다양하다.

싱가포르 최대 로펌 알렌앤글레드힐(Allen & Gledhill) 핀테크 분야 본부장이자 싱가포르 핀테크협회 집행위원인 에이드리언 앙(Adrian Ang) 변호사 등 싱가포르, 베트남, 인도네시아의 핀테크 분야 전문가가 연사로 나선다.

김태호 KOTRA 중소중견기업본부장은 "핀테크 스타트업이 해외시장에 진출하기 위해서는 외자기업에 대한 진입 규제장벽과 영업허가 요건을 파악하는 것이 관건"이라며 "스타트업의 산업 분야별 해외 진출 애로사항에 맞춰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fedor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