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문대통령 "방역 조치 철저히 하면서 빠짐없이 투표 참여해야"

"연일 500명대 확진자, 경각심 크게 높여야 할 상황"
"백신 수급 차질 없도록 범정부적 여량 모아 노력할 것"

  • 기사입력 : 2021년04월05일 15:32
  • 최종수정 : 2021년04월05일 15:3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하수영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5일 "방역 조치를 철저히 하면서 빠짐없이 투표(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에 참여해야 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수석보좌관회의에 참석해 "선거 방역을 위해 빠짐없이 투표에 참여하면서도 방역 당국과 선관위의 방역 조치에 철저히 따라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서울=뉴스핌] 문재인 대통령 photo@newspim.com [사진=청와대]

문 대통령은 최근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500명을 넘나드는 상황을 언급하며 "다른 나라들에 비해 확진자 수가 매우 적은 편이지만, 우리가 관리해 온 수준을 기준으로 보면 경각심을 크게 높여야 할 상황"이라며 "야외활동이 많아지고, 접촉과 이동이 늘어나는 계절을 맞아 더욱 경계심을 가져야 한다"고 역설했다.

이어 "정부는 방역 관리를 더욱 철저히 하는 한편, 방역 방해 행위와 방역수칙 위반에 대해 무관용의 원칙을 엄격히 적용할 것"이라며 "국민들께서는 국민들께서도 많이 지치고 힘드시겠지만, 방역수칙 준수에 조금만 더 힘을 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정부는 차질 없는 백신 도입으로 상반기 1200만 명 접종, 11월 집단면역의 목표를 달성하는 것은 물론 더 나아가 그 목표를 더 빠르게 달성하기 위해 총력을 다할 것"이라며 "어떠한 경우에도 백신 수급에 차질이 없도록 범정부적으로 역량을 모아 전방위적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끝으로 "모든 가능성에 대비해 이미 계약된 물량의 조기 도입은 물론, 추가 물량도 확보해 나가겠다"며 "국민들께서도 백신의 안전성을 믿고, 백신 접종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suyoung071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