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제약·바이오

SK바이오사이언스-CEPI,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백신 개발 돌입

GBP510 개발 플랫폼 활용…총 454억원 지원받아

  • 기사입력 : 2021년03월11일 09:31
  • 최종수정 : 2021년03월11일 09:3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다영 기자 = SK바이오사이언스가 국제기구인 전염병대비혁신연합(CEPI)과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 대응하기 위한 백신 개발에 돌입한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임상 1·2상을 진행중인 코로나19 백신 'GBP510'의 개발 플랫폼을 활용해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를 예방할 백신 개발에 돌입한다고 11일 밝혔다.

회사는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를 예방할 백신을 확보하고자 최대 1420만달러(약 160억원)의 CEPI로부터 지원받기로 했다. 추가적으로 CEPI는 GBP510 공정을 상업 생산 규모로 확대하기 위한 공정개발비로 최대 1250만달러(약 141억원)도 추가 지원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 백신공장 안동 L하우스. [사진=SK바이오사이언스]

이로써 SK바이오사이언스는 빌&멜린다게이츠재단(BMGF)의 후보물질 발굴 및 비임상 지원금과 CEPI의 기존 임상 1/2상 지원금을 포함해 GBP510 관련 개발비로만 총 4030만달러(약 454억원)를 확보하게 됐다.

이번 CEPI의 지원을 통해 SK바이오사이언스는 남아프리카공화국 등에서 발견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백신까지 GBP510와 동일한 기반 기술로 확보할 계획이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 대해 백신 후보가 개발되면 부스터샷(기존 백신에 추가로 접종하는 백신)과 다가 백신(두 종류 이상의 바이러스를 예방하는 백신) 등의 연구도 수행할 예정이다.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대표는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백신 연구개발을 위해 다시 한번 CEPI와 협력을 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를 포함한 이번 팬데믹의 종결을 위해서 우리의 역할을 책임감 있게 완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allze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