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미국·북미

악시오스 "바이든, 日스가 총리 백악관 초청 계획"

  • 기사입력 : 2021년03월08일 09:16
  • 최종수정 : 2021년03월08일 15:3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백악관 초청 첫 정상으로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를 택했다. 

백악관. 2021.03.06 [사진=로이터 뉴스핌]

7일(현지시간) 악시오스가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한 바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스가 총리를 이르면 오는 4월에 백악관으로 초청할 계획이다.

스가 총리가 초청을 받으면 "바이든 대통령 취임 후 첫 대면 정상회의가 될 것"이라고 소식통들은 전했다.

악시오스는 스가 총리에 대한 백악관 초청이 미-일 동맹이 아시아 태평양 지역 안보 기반에 여전한 린치핀(linchpin·핵심축)이란 메시지를 미 동맹들과 중국에 보낼 것이라고 진단했다. 

또한, 코로나19 사태 속에서 대면 회의란 점은 "일상으로의 일부 복귀"를 시사한다고도 했다. 

백악관은 악시오스의 사실 확인 요청을 거부했다. 

 

wonjc6@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