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장애인고용공단 이사장에 조향현 전 장애인고용안정협회장 임명

"코로나19로 위축된 장애인고용 시장 되살릴것"

  • 기사입력 : 2021년03월02일 12:35
  • 최종수정 : 2021년03월02일 12:3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제15대 이사장에 조향현 전 한국장애인고용안정협회 중앙회 회장이 임명됐다고 2일 밝혔다. 임기는 2024년 3월 1일까지 3년간이다. 

조향현 이사장은 보건복지부 재활지원과 및 문화체육관광부 장애인문화체육과장을 거쳐 대한장애인체육회 이천훈련원장과 한국장애인고용안정협회 중앙회장, 사회복지법인 에쓰알씨(전 삼육재활센터) 상임이사 등 30여년간 장애인계에 몸담았다.

조향현 장애인고용공단 신임 이사장 [사진=장애인고용공단] 2021.03.02 jsh@newspim.com

그동안 청각·언어장애인을 위해 주요 방송 프로그램에 수어방송을 의무화하고, 장애인 편의시설 및 이동권 보장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입안하는 등 장애인의 인권 신장과 정보접근성 향상을 위한 법·제도개선에 기여했다는 평가다. 

특히 장애인고용안정협회 중앙회장으로 재임 중 장애인 고용과 안정을 위한 정책연구 및 장애인인식개선, 지자체의 장애인기능경기대회 지원에 관한 법적근거를 마련하는데 일조했다. 

장애인고용공단은 "조향현 이사장은 그간 고용, 복지, 교육, 문화·예술, 체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뒀다"며 "이러한 행정 경험과 일선 현장 경험을 바탕으로 정부의 일자리 정책에 발맞춘 장애인고용 정책을 한 단계 발전시켜나갈 수 있는 적임자로 평가된다"고 전했다. 

한편 조향현 신임 이사장은 이날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공단 본부에서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으로 업무를 시작했다.

조향현 이사장은 취임식에서 "공단이 장애인고용 전문기관으로서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여 코로나19로 위축된 장애인고용 시장을 되살리고, 우리나라를 장애인과 함께 일하는 행복한 사회로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j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