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국 > 산업

[중국 핫스톡] 여름에 뜨는 '쿨 종목' ,에어컨 최강자 거리뎬치

생방송 채널 개척, 온·오프라인 유통 시너지
둥밍주 회장 생방송 채널 참여,판매 증진 효과

  • 기사입력 : 2020년06월11일 17:33
  • 최종수정 : 2020년06월12일 20:0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동현기자= 중국 최대 에어컨 업체인 거리뎬치(格力電器·격력전기·000651)가 여름철 성수기를 맞아 판매량 증가에 따른 실적 개선 기대감에 주가도 상승세를 타고 있다. 거리뎬치는 2분기를 기점으로 제품 판매가 확대되는 한편, 온라인 생방송 등 신유통 채널을 통한 판매 촉진 효과도 서서히 나타나고 있다

코로나19로 부진했던 거리의 판매 실적은 4월 말부터 반등 국면에 진입했다. 시장조사기관 AVC에 따르면, 거리뎬치의 최근 한달간(4월 27일~5월 24일) 온·오프라인 판매 실적은 각각 189%,8%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약세를 보였던 주가도 3월 이후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코로나로 판매 직격탄을 겪었던 거리뎬치의 주가는 3월 말부터 오름세를 나타냈다. 6월 10일 기준 2달간 주가 상승률은 17.10%에 달했다.

◆온라인 생방송 쇼핑 바람타고 판매 반등세 

거리뎬치는 코로나19에 따른 부진을 만화하기 위해 생방송 쇼핑을 돌파구 삼아 실적 반전을 모색하고 있다. 

회사 최고 경영진인 둥밍주(董明珠)회장부터 신유통 채널 개척에 앞장섰다. 둥 회장은 생방송 출연을 직접 결정하면서 실적 회복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지난 4월부터 둥밍주 회장은 더우인(抖音), 콰이서우(快手), 타오바오즈보(淘寶直播),징둥즈보(京東直播) 등 생방송 채널 플랫폼의 방송에 출연했고,이는 직접적인 판매 증진 효과로 나타나고 있다.

둥 회장의 첫 출연날인 4월 24일 23만 위안 규모의 제품을 팔았다. 5월 10일 두번째 방송에선 30분만에 판매액 1억 위안을 돌파했다. 5월 15일 징둥(京東)에서 진행된 방송에선 7억 300만 위안어치(약 1195억 원)의 실적을 기록, 가전 업계의 온라인 거래액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둥밍주 회장 생방송 쇼핑 출연 모습[사진=바이두]

앞서 거리뎬치는 지난 2019년 자체 온라인 몰인 '둥밍주숍'(董明珠的店)을 구축하는 등 온라인 유통 역량 강화에 시동을 걸었다. 10만여 개 점포가 이미 해당 플랫폼에 입점한 상태다. 한해 판매액도 14억 위안을 기록하는 등 점차 가시적인 성과도 나오고 있다.

이 같은 대대적인 유통 채널 전환에는 취약했던 온라인 채널 강화를 통한 실적 확대라는 목적이 있는 것으로 관측된다. 또 코로나 사태로 온라인 유통이 핵심 채널로 부상한 배경도 작용한 것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에어컨 시장은 코로나19의 직격탄을 맞았다. 시장조사기관 AVC에 따르면, 올 1분기 중국 온·오프라인 에어컨 판매량은 동기 대비 각각 44%, 62% 감소했다. 거리의 에어컨 판매량도 지난 해 대비 반토막이 나는 등 심각한 실적 부진에 직면한 바 있다. 

거리의 온라인 유통 경쟁력은 동종 업계에 비해서도 떨어진다는 평가다. 지난 2019년 기준 거리뎬치의 온라인 판매 비중은 전체 판매액의 22%에 그쳤다. 이는 경쟁사인 메이디와 AUX(奧克斯)에 뒤쳐지는 수치다.

거리뎬치는 주력 상품인 에어컨 외 상품 다각화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실제로 생활가전 부문의 매출도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지난 2019년도 생활가전 매출은 전년비 46.96% 증가한 55억 7600만 위안에 달했다. 4월 말 기준 온라인 몰 '둥밍주숍'(董明珠的店)에서도 생활가전 제품의 판매 비중(52%)이 에어컨의 비율(32%)을 넘어섰다.

증권사들은 강력한 브랜드 파워를 기반으로 판매가 회복할 것으로 보면서 거리뎬치에 '매수 등급'을 부여했다. 목표 주가는 현재 주가 수준 대비 15% 가량의 향후 상승 여력이 있는 것으로 예상했다. 중금공사(中金公司)는 거리전기의 목표주가로 68.50 위안을 제시했다. 또 다른 기관인 중국국제금융(中國國際金融)은 목표주가를 69.70 위안으로 설정했다.   

한편 2019년도 거리뎬치의 배당금액은 10주당 12위안으로 책정됐다. 전체 배당 규모는 72억 1900만 위안에 달했고, 배당성향(배당액/순이익)은 29.23%로 집계됐다. 배당수익률(주당 배당금/주가)은 2.2%(4월 30일 주가 기준)를 기록했다.

dongxu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