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KYD 디데이

[GAM] 팔로알토 27% 폭락 ① 성장 둔화 우려 vs 저가 매수 기회

기사입력 : 2024년02월26일 19:00

최종수정 : 2024년02월26일 19:03

FY24 연매출 가이던스 2억달러 하향 조정
21일 주가 $366.09→$267.12로 27% 폭락
월가 IB '강력 매수' 추천...45% 상승 여력

이 기사는 2월 22일 오전 02시40분 '해외 주식 투자의 도우미' GAM(Global Asset Management)에 출고된 프리미엄 기사입니다. GAM에서 회원 가입을 하면 9000여 해외 종목의 프리미엄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핌] 김현영 기자 = 세계 최대 사이버보안 기업인 팔로알토 네트웍스(종목코드: PANW)가 올해 매출액과 청구액 가이던스를 하향 조정한 여파로 성장 둔화 우려가 커지면서 21일(현지시간) 뉴욕증시 장 초반 주가가 27% 넘게 폭락했다.

20일 장 마감 후 2024회계연도 2분기(1월 31일 마감) 실적을 공개하면서 회사는 연간 매출액 가이던스를 79억5000만~80억달러로 이전 가이던스인 81억5000만~82억달러에서 2억달러나 낮춰 제시했다. 이는 월가 애널리스트들이 내놓은 추정치 평균인 81억8000만달러 또한 밑도는 수준이다.

미국 동부 시간으로 21일 오전 11시 2분 현재 팔로알토의 주가는 20일 종가인 366.09달러에서 26.24% 내린 270.04달러를 가리키고 있다. 앞서 267.12달러까지 27.03% 빠졌다. 현재 주가는 지난해 2월 21일 기록한 52주 최저가 165.36달러보다 63.30% 높고, 올해 2월 9일 기록한 52주 최고가 380.84달러보다는 29.09% 낮다.

월가 투자은행(IB) 29곳 중에 26곳(90%)이 '매수'를 추천하는 팔로알토에 이들 IB가 제시한 향후 12개월 목표주가 평균은 391.82달러다. 이날 폭락으로 상승 여력이 16일 종가 기준 7.03%에서 현재 45.10%로 높아진 만큼 저가 매수에 나설지에 대한 투자자들의 고심이 깊어지는 모습이다. 팔로알토가 가이던스를 하향 조정한 배경과 월가의 반응을 살펴봤다.

팔로알토 네트웍스 표지판 [사진=블룸버그]

20일 팔로알토가 제시한 2024회계연도 매출액 가이던스의 상단인 80억달러는 전년 대비 약 16% 증가를 예상한 것인데, 지난 수년간 24% 이상의 증가율을 기록한 만큼 이러한 전망은 성장 둔화를 가리킨다. 2021회계연도 연매출액은 42억6000만달러로 전년 대비 24.87% 증가했고, 2022회계연도에는 55억달러, 2023회계연도에는 68억9000만달러로 각각 29.26%, 25.29% 늘었다.

지난 1월 31일에 마감한 2024회계연도 2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9% 증가한 19억7500만달러로 월가 예상치(팩트셋 집계) 19억7000만달러를 소폭 웃돌았고, 일회성 항목을 제외한 조정 주당순이익(EPS)은 1.46달러로 1년 전의 1.05달러에서 39% 개선되며 월가 예상치 1.3달러를 앞질렀다. 투자자들이 주시하는 매출액 성장 지표인 청구액(billings)은 16% 늘어난 23억5000만달러로 회사 가이던스인 23억3500만~23억8500만달러에 부합했다.

이러한 호실적은 제품, 서비스, 구독 부문의 성장에 힘입은 결과다. 제품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0.7% 증가한 3억9070만달러로 전체 매출액의 19.8%를 차지했다. 전체 매출액의 80.2%를 차지한 구독 및 지원 부문 매출액은 1년 전보다 21.7% 증가한 15억8000만달러를 기록했다.

하이브리드 업무 문화 속에 한층 강력한 보안에 대한 필요성이 커지면서 팔로알토의 차세대 보안 플랫폼 도입이 증가했고, 이는 2분기 실적에 도움이 됐다. 2분기 차세대 보안 연간 반복 매출액은 34억9000만달러로 1분기의 32억3000만달러, 전년 동기의 23억3000만달러에서 증가했다.

비일반회계기준으로 2분기 매출총이익은 15억4000만달러로 23.3% 늘었다. 매출총이익률은 소프트웨어 믹스 개선, 공급망 환경의 정상화, 고객 지원 효율화에 힘입어 250bp 높아진 78%를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5억6420만달러로 49.7% 확대됐고, 영업이익률은 전분기 대비 580bp 상승한 28.6%를 찍었다.

예상보다 견조한 실적에도 불구하고 투자자들은 회사가 2024회계연도 매출액뿐만 아니라 청구액 가이던스도 107억~108억달러에서 101억~102억달러로 하향 조정한 데 더 주목하고 있다. 팔로알토는 이로써 2개 분기 연속으로 가이던스를 낮췄다. 이미 지난해 11월에 방화벽 사업의 압박을 이유로 2024회계연도 매출액 가이던스를 하향 조정한 바 있다.

팔로알토는 지난 분기에 미국 연방정부 고객들의 지출이 다소 주춤했고, 클라우드 컴퓨팅 플랫폼에서의 서비스 매출은 성장하는 한편 컴퓨터 네트워크 방화벽 제품 매출이 둔화되고 있다고 밝혔다.

다만 회사는 2024회계연도 비일반회계기준 EPS 가이던스는 5.45~5.55달러로 이전의 5.40~5.53달러에서 상향 조정해 제시했다. 비일반회계기준 영업이익률 가이던스 또한 이전 26~26.5%에서 26.5~27%로 높여 잡았다. 니케시 아로라 최고경영자(CEO)는 "고객들이 인공지능(AI)을 자사 인프라에 성공적이고 책임감 있게 배포하는 데 도움을 요청하고 있다"며 AI발 성장 잠재력을 강조했다.

팔로알토 네트웍스의 차세대 솔루션 제품들 [사진=업체 홈페이지]

팔로알토는 연매출 가이던스 하향 조정의 배경을 수요 약화 때문이 아니라 더 나은 회사로 거듭나기 위한 전략 변화를 반영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CEO는 팔로알토가 수익성 있는 성장 전략을 성공적으로 실행하고 있다고 강조하며 "성장 가속화를 위한 플랫폼 전환과 통합, AI 리더십 활성화를 위한 전략의 변화를 반영해 가이던스를 조정했다"고 밝혔다.

최근 사이버 보안 기업들은 여러 업체의 제품을 구매하고도 여전히 보안 침해에 직면하는 데 지친 고객들을 사로잡기 위해 자사 제품들을 하나의 통합된 플랫폼으로 묶어 제공하고 있다. 아로라 CEO가 말한 플랫폼 전환과 통합은 기존에 타사 사이버 보안 제품을 이용하는 고객들이 팔로알토의 원스톱 플랫폼으로 전환하고 통합하는 것을 말한다.

새로운 마케팅 전략에 따르면 팔로알토는 이를 위해 신규 고객이 기존 보안 공급업체와의 계약이 만료될 때까지 자사 일부 제품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자사 플랫폼으로 전환하는 고객에게 최대 6개월의 무료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다른 업체에서 팔로알토 클라우드 플랫폼으로 갈아타는 고객들의 전환 비용을 낮춰준다는 취지에서다.

이를 두고 RBC 캐피털의 매튜 헤드버그 애널리스트는 "경영진이 '플랫폼화와 통합 가속화' 전략을 발표하면서 (팔로알토 플랫폼으로의) 통합 비용을 지원하기 위해 통합 고객에 6개월간 무료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단기 청구액과 매출액에 타격이 예상되며, 이에 따라 청구액과 매출액 가이던스가 낮아졌다"고 설명했다.

모간스탠리의 함자 포더왈라 애널리스트는 "단기적으로 이는 사실상 더 많은 할인을 의미한다"고 지적하며 "장기적으로 팔로알토는 계약이 증가함에 따라 더 큰 규모의 거래, 더 긴 계약 기간, 더 높은 평균 판매 가격으로 역풍을 막아설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JP모간의 애널리스트는 "팔로알토의 이러한 전략은 합리적이며, 다른 플랫폼 공급업체가 추구하는 전략과 일치하지만, 이러한 변화는 회사의 청구액 가이던스 하향 조정 등을 이끈 만큼 팔로알토 주식은 당분간 압박을 받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②편에서 계속됨

kimhyun01@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4.10총선] 민주당 175석·국민의힘 108석…조국혁신당 12석 '돌풍'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제22대 총선 지역구 개표가 사실상 마무리된 가운데 총 254개 선거구 중 더불어민주당이 161곳에서, 국민의힘은 90곳에서 각각 승리했다. 11일 오전 8시 기준 비례대표 개표율도 99.57%로 마무리 수순인 가운데, 총 46석 중 국민의미래 17석, 더불어민주연합 12석, 조국혁신당 11석, 개혁신당 1석을 확보했다.  국민의미래와 더불어민주연합이 각각 2석을, 조국혁신당이 1석을 추가로 더 확보할 것으로 예상돼, 비례대표는 국민의미래 19석, 더불어민주연합 14석, 조국혁신당 12석, 개혁신당 1석이 예상된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 마련된 개표 상황실에 자리하고 있다. 2024.04.10 leehs@newspim.com 지역구 의석과 합하면 범야권은 180석 이상의 거대 의석을, 여권은 100석을 조금 넘기며 개헌 저지선을 가까스로 확보한 모양새가 된다. 이날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개표 결과에 따르면 오전 8시 개표율 99.87% 기준 민주당은 지역구 161곳, 국민의힘은 90곳에서 각각 당선을 확정했다. 새로운미래와 개혁신당, 진보당도 각각 1곳에서 승리했다. 전체 122석 수도권의 경우 민주당이 서울 48곳 중 37곳을 확보했다. 경기에서는 60곳 중 53석을, 인천에서는 14곳 중 12곳을 차지하며 대승을 거뒀다. 반면 국민의힘은 서울 11곳, 인천 2곳, 경기 6곳을 확보하는 데 그쳤다. 충청도에서도 민주당이 총 19곳 중 13곳에서 승리했다. 민주당은 대전 7개 선거구도 싹쓸이하는 데 성공했으며 세종에서도 1석을 확보했다. 국민의힘은 부산 18곳 중 17곳, 대구 12곳 전체, 울산 6곳 중 4곳, 경상도 29곳 중 26곳에서 승리하며 TK, PK에서의 강세는 이어갔다. 전라도 20개 선거구는 민주당이 석권했다. 광주 역시 8곳 모두 민주당이 차지했다. 강원도의 경우 8곳 중 국민의힘이 6곳, 민주당이 2곳에서 각각 승리했다.  oneway@newspim.com 2024-04-11 08:36
사진
尹 "국민 뜻 받들어 국정쇄신...민생 안정에 최선" [서울=뉴스핌] 박성준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11일 "총선에서 나타난 국민의 뜻을 겸허히 받들어 국정을 쇄신하고 경제와 민생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이관섭 대통령 비서실장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에서 브리핑을 열고 윤 대통령이 이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야당의 협조 없이 민생 현안 법안 처리가 어려운데 대통령의 말씀을 야당과 협조, 소통에 나서겠다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나'라는 질문에 "그렇게 해석하셔도 좋다"고 답했다.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결과 더불어민주당이 지역구 161석과 비례대표 14석으로 175석을 확보하며 단독으로 과반 의석을 차지했다. 반면 여당인 국민의힘은 지역구 90석·비례대표 18석으로 총 108석을 얻어내며 '탄핵·개헌저지선'(100석)을 지켜내는 데 그쳤다. [서울=뉴스핌] 윤석열 대통령이 1일 서울 용산구 대통령실에서 의대증원·의료개혁 관련 '국민께 드리는 말씀'을 발표하고 있다.[사진=대통령실] 2024.04.01 photo@newspim.com parksj@newspim.com 2024-04-11 11:12
안다쇼핑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