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구·경북

경북북부내륙 영하 5도...경북산지·동해안 건조특보 '산불주의'

  • 기사입력 : 2021년11월25일 21:55
  • 최종수정 : 2021년11월25일 21:5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대구·경북종합=뉴스핌] 남효선 기자 = 대구와 경북은 26일 대체로 맑겠으나 울릉도.독도는 이날 밤부터 이튿날인 27일 아침6시~9시 사이까지 동해상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울릉.독도의 예상 강수량은 5~10mm로 예보됐다.

대구와 경북권의 26일 아침기온은 전날(25일)보다 5~10도 낮아지고, 경북북부내륙은 -5도 이하, 그 밖의 내륙에서 0도 이하로 떨어지면서 다시 추워지겠다.

또 내륙을 중심으로 일교차가 10~15도로 매우 크겠다. 건강관리에 유의햐애 한다.

대구와 경북의 주요지역 아침기온은 대구는 1도, 경북 안동은 -2도, 포항 2도, 울릉.독도는 6도 분포를 보이겠고, 낮 기온은 대구 12도, 안동 9도, 포항 12도, 울릉.독도는 8도로 예상됐다.

건조특보가 발효된 경북북동산지와, 울진, 경주, 포항, 영덕 등 경상권해안에는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고, 그 밖의 동쪽 내륙에도 대기가 건조하겠다. 또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어 산불 등 각종 화재예방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사진=뉴스핌DB] 2021.11.25 nulcheon@newspim.com

건조특보가 발효된 경북북동산지와, 울진, 경주, 포항, 영덕 등 경상권해안에는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고, 그 밖의 동쪽 내륙에도 대기가 건조하겠다. 또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면서 작은 불씨가 큰불로 이어질 수 있으니, 산불 등 각종 화재예방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풍랑주의보가 발효된 동해중부바깥먼바다와 동해남부북쪽바깥먼바다에는 물결이 1.0~3.0m로 높게 일겠다.

또 26일 오후부터 27일 오전 사이 동해상에는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27일 오후부터 동해안에는 너울이 유입되면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고 갯바위나 방파제,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다. 특히 너울 발생 시 1.5m 내외의 물결에서도 해안가 인명사고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해안가 접근을 자제하는 등 안전사고에 주의가 요구된다.

nulcheo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