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은행

NH농협은행, 벤처펀드 백오피스 디지털금융 혁신 업무협약

벤처투자업계 투명하고 효율적인 생태계 마련

  • 기사입력 : 2021년09월07일 09:17
  • 최종수정 : 2021년09월07일 09:1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탁윤 기자 =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은 지난 6일 한국예탁결제원(사장 이명호)과 '벤처펀드 백오피스 디지털금융 혁신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벤처펀드 시장은 정부의 중소·벤처기업 육성 시책과 업계의 혁신 노력에 힘입어 전년말 기준 45조원 규모로 큰 성장을 이루었으나, 이를 지원하는 백오피스 업무는 상당 부분 팩스 등을 이용한 수작업 기반으로 이루어지고 있어 벤처기업과 투자자 등 시장 참여자들이 불편을 겪어 왔다.

[서울=뉴스핌] 정탁윤 기자 = 2021.09.07 tack@newspim.com

한국예탁결제원은 2년여 준비과정을 거쳐 10월중에 벤처펀드 백오피스 디지털 플랫폼인 '벤처넷'을 오픈 예정이며, NH농협은행도 '벤처넷'에 연계되는 '증권수탁 차세대시스템'을 동시 오픈하기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두 회사는 '벤처넷' 조기 정착을 위한 홍보와 지속적인 디지털 인프라 고도화에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권준학 은행장은 "정부의 벤처기업 육성 노력에 힘입어 벤처펀드 시장은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농협은행의 벤처펀드 수탁 1위 경험과 한국예탁결제원의 '펀드넷' 관리 운영의 노하우를 공유하여 벤처펀드 시장의 디지털화를 선도하고 함께 지속 발전하도록 협력 하겠다"고 말했다.

 

tac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