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문대통령, 26일 'K+ 벤처' 행사 참석...제2의 벤처붐 강조 예정

안성우 유니콘 기업 직방 대표, 지성배 IMM인베스트먼트 대표,
김주윤 스마트 점자시계 닷 대표 등 참석 예정

  • 기사입력 : 2021년08월24일 14:28
  • 최종수정 : 2021년08월24일 14: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영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오후 2시 청와대에서 열리는 'K+ 벤처(제2벤처붐 성과와 미래)' 행사에 참석할 예정이다. 

임세은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행사명으로 사용된 'K+ 벤처'는 한국 경제에 벤처의 혁신성과 모험정신이 더해져 우리 경제의 역동적인 성장이 가속화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서울=뉴스핌]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019년 서울 강남구 '디 캠프(D camp)'에서 열린 '제2벤처 붐 확산 전략 보고회'에서 입주 기업 대표 및 직원들과 함께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청와대]. 2019.03.06.

그는 "문재인 정부는 출범 초부터 혁신 창업국가를 핵심 국정과제로 삼았다"며 "창업·벤처가 미래 성장의 원동력이라는 확신으로 유일한 신생부처로 중소벤처기업부를 출범시켰으며, 창업과 기술개발 예산 지원을 대폭적으로 확대하고 규제 샌드박스 신설 등 과감한 제도 혁신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이어 "우리 창업·벤처인들의 헌신적 노력으로 시장과 민간 주도의 벤처 생태계가 자리 잡으면서 양적·질적 성장을 보여줬다"며 "고용창출과 투자확대 역량이 높아지고 있으며,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공 사례가 늘고 있다. 20여년 만에 맞게 된 제2벤처붐이다. 외신도 한국 경제에서 벤처, 스타트업이 약진하고 있다고 평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헌신적 노력과 쉼 없는 성장으로 제2벤처붐을 일구어낸 우리 창업·벤처인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또한 창업·벤처의 열정과 도전을 적극적으로 지원, 제2벤처붐을 계속 확산하여 글로벌 벤처강국으로 도약하겠다는 의지를 밝힌다. 

이번 행사는 문 대통령의 모두발언에 이어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의 제2벤처붐 및 그간의 성과에 대한 보고가 진행된다.

행사에는 제2벤처붐을 일궈낸 벤처투자자, 유니콘 기업, 창업·벤처인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안성우 유니콘 기업 직방 대표, 지성배 IMM인베스트먼트 대표, 김주윤 스마트 점자시계 닷 대표 등이 자신들의 경험과 노하우를 후배 창업·벤처인 등 국민들에게 들려주는 특별 강연 시간도 예정돼 있다. 

이번 행사는 예비 창업자, 창업자, 벤처인 등 70여 명이 온라인으로 실시간 참여하여 강연자와 청중 간 질문과 답변도 이어질 예정이다.

nevermind@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