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구·경북

울진 낮동안 1명 추가...자가격리 4명

  • 기사입력 : 2021년07월31일 19:11
  • 최종수정 : 2021년07월31일 19: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울진=뉴스핌] 남효선 기자 = 경북 울진에서 31일 코로나19 신규확진자 1명이 추가 발생하는 등 이틀새 2명의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해 보건당국의 긴장이 높아지고 있다.

울진군과 보건당국에 따르면 울진군 거주 A씨가 지난 29일 진단검사를 받아 31일 양성 확진판정을 받았다.

[울진=뉴스핌] 남효선 기자 = 경북 울진의 코로나19 검체검사. 2021.07.31 nulcheon@newspim.com

A씨는 최근 수도권을 다녀 온 것으로 파악됐으며 지난 29일 의정부시 확진자의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진단검사를 받았다.

울진군과 보건당국은 A씨의 밀접접촉자 4명에 대해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자가격리 조치했다. 이들 중 2명은 진단검사 결과 '음성'판정이 나왔으며 2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이 중 1명은 타지역으로 이관됐다.

보건당국은 신규확진자가 발생하자 해당 정보를 공개하고 지역 내 추가 동선 피악 등 역학조사에 주력하고 있다.

앞서 울진지역에서는 지난 24일 양성판정을 받은 '울진 21번확진자'의 밀접접촉자 B씨가 자가격리 중 추가 감염됐다.

울진지역의 누적 확진자는 23명으로 늘어났다.

nulcheo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