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이사장에 차상훈 충북대 의대 교수 임명

  • 기사입력 : 2021년05월03일 09:53
  • 최종수정 : 2021년05월03일 10:5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신임 이사장으로 차상훈 충북대학교 의과대학 교수가 임명됐다.

보건복지부는 3일 차 교수가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신임 이사장으로 취임한다고 밝혔다.

차상훈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이사장 [사진=보건복지부] 2021.05.03 fedor01@newspim.com

차 신임 이사장은 충북대병원 기획조정실장,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 이사장, 국가과학기술심의위원회 전문위원 등을 역임하고 현재 국가신약개발재단 이사장(비상임)으로 재직하고 있다.

정부가 바이오헬스를 시스템반도체, 자동차배터리와 함께 차세대 3대 혁신성장동력으로 집중 육성하고 있는 가운데 차 이사장은 이 분야에 대한 탁월한 식견과 네트워크를 두루 갖춘 적임자로 평가받고 있다.

복지부는 차 이사장이 바이오헬스 분야에 대한 깊은 이해와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오송첨단의료복합단지를 바이오헬스 산업의 허브로 육성하고 보건산업의 국제경쟁력 강화와 국민건강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번 신임 이사장 임명은 관련 규정에 따라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임원추천위원회의 서류와 면접심사를 거쳐 복지부 장관이 임명하는 절차로 진행됐다. 임기는 이날부터 2024년 5월 2일까지다.

fedor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