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이코노믹포럼] 정·관계 및 재계·학계 총 집합…"미·중 신냉전 질서 재점검 계기"

홍남기 "미·중, 한국경제와 밀착…매우 시의적절한 주제"

  • 기사입력 : 2021년04월13일 10:20
  • 최종수정 : 2021년04월13일 15:1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하수영 기자 = 코로나19와 미·중 간 신냉전시대 돌입 등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한국경제가 나아갈 방향에 대해 알아보는 '제9회 서울이코노믹포럼'이 개최됐다.

민영뉴스통신사 뉴스핌은 13일 오전 9시부터 11시 30분까지 서울 여의도 페어몬트호텔 그랜드볼룸에서 '미·중 신냉전시대, 한국경제 나아갈 길은'이라는 주제로 포럼을 열고 전문가들과 함께 우리 경제의 해법에 대해 논의한다.

포럼은 정·관계 및 재계·학계 관계자들이 총 집합해 성황을 이뤘다. 참석자들은 "미·중 신냉전 시대의 새로운 국제질서를 짚어보고 세계경제 방향을 가늠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현장 참석자 외에도 박병석 국회의장과 홍남기 기획재정부 장관 겸 경제부총리가 영상 메시지를 통해 함께 했다. 또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대행과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도 서면으로 축사했다. 홍 부총리는 "미·중 두 국가가 한국경제와 밀착돼 있다는 점을 감안할 때 매우 시의적절한 주제의 포럼이었다"고 평가했다.

[서울=뉴스핌] 홍형곤 기자 = 2021.04.12 honghg0920@newspim.com

다음은 뉴스핌 제9회 서울이코노믹포럼 '미·중 신냉전시대, 한국경제 나아갈 길은' 참석자 명단이다.

◆정치계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송영길 국회외교통일위원장·원희룡 제주도지사·홍성국 더불어민주당 의원

◆관계부처

김준형 국립외교원장·김흥종 대외경제정책연구원장·정대진 산업통상자원부 통상정책국장·손수득 KORTA 경제통상협력본부장·차덕철 통일부 부대변인·김용경 서울시사업본부 대외협력전문관

◆재계

안준식 부사장·박신규 미래에셋대우 상무·정은영 HSBC 대표·윤종덕 삼성전자 전무·임수길 SK이노베이션 부사장·최세영 쌍용건설 상무·이정원 롯데건설 상무대행·박석훈 대우건설 상무·한성호 현대건설 전무·이상춘 포스코건설 상무·김우진 CJ대한통운 상무·조영석 아시아나항공 상무·이용백 HMM 상무·전성철 CJ 홍보상무·이강훈 롯데지주 홍보상무·김민규 이마트 홍보상무·하주호 호텔신라 홍보전무·고준 애경 홍보상무·강성두 코리아세븐 홍보상무·이영목 쿠팡 홍보전무·백창돈 11번가 홍보상무·홍순계 IBK연금보험 감사·성환두 LG에너지솔루션 홍보실장·오정택 하나금융지주 상무·소순영 생명보험협회 본부장

◆학계

전병서 경희대학교 china MBA 교수·민경태 통일부 통일교육연구원 교수

suyoung071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