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이코노믹포럼] 민병복 대표 "한국경제, 큰 도전과 위기…반드시 극복할 것"(전문)

"한민족, 위기속에서 늘 새로운 기회 찾아내"
"팬데믹 속에서 한국경제 가장 빠른 회복력"
"K-방역과 K-컬쳐·스포츠 세계인 주목 받아"

  • 기사입력 : 2021년04월13일 09:10
  • 최종수정 : 2021년04월13일 15:2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최온정 기자 = 민병복 뉴스핌 대표이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pandemic·대유행) 속에서 한국경제는 가장 빠른 회복력을 보여줬고 K-방역은 전 세계의 모범이 되고 있다"며 "오늘날의 위기와 도전도 반드시 극복해 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민 대표는 13일 오전 서울 여의도 페어몬트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제9회 서울이코노믹포럼'에서 개회사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민 대표는 "지난해 전대미문의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불확실성이 대폭 증가하고 정치와 외교, 경제, 사회, 문화 모든 분야에서 큰 변화를 가져왔다"며 운을 뗐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민병복 뉴스핌 대표가 13일 오전 서울 여의도 페어몬트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이코노믹포럼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 2021.04.13 leehs@newspim.com

이어 "올해 바이든 정부가 출범하면서 미국과 중국의 갈등은 더욱 고조되고 있고, 심지어 신냉전의 조짐까지 보이고 있다"며 "한국경제는 동맹과 다자주의 외교를 표방하는 바이든 정부와, 전략적인 경제협력의 파트너로서 외면할 수 없는 중국 사이에서 어느 때보다도 힘든 선택을 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언급했다.

민 대표는 "하지만 우리 민족이 위기 속에서 늘 새로운 기회를 찾아냈듯이 오늘날의 위기와 도전도 반드시 극복해 낼 것이라 확신한다"며 "팬데믹 속에서 한국경제는 가장 빠른 회복력을 보여줬고 K-방역은 전 세계의 모범이 되고 있다. 또한 BTS를 필두로 한 K-컬쳐와 스포츠 등 각 분야에서 세계인의 주목과 사랑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끝으로 그는 "이제 한국경제도 급변하는 글로벌 무역환경 속에서 더욱 경쟁력을 높여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오늘 포럼이 이 같은 지혜와 해법을 제시하는뜻깊은 자리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밝혔다.

아래는 민병복 뉴스핌 대표이사 개회사 전문

안녕하세요. 뉴스핌 대표이사 민병복입니다.

먼저 아홉 번째를 맞이한 서울이코노믹포럼에서 축사를 해주실 박병석 국회의장님,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직무대행님,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님,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님, 송영길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위원장님,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님, 원희룡 제주도지사님, 윤상현 국회의원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또한 강연을 맡아주신 김준형 국립외교원장님, 김흥종 대외경제정책연구원장님께도 심심한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뉴스핌 서울이코노믹포럼은 그동안 급변하는 글로벌 환경속에서 한국경제와 기업의 대응방안을 모색해 왔습니다.

하지만 지난해 전대미문의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불확실성이 대폭 증가하고 정치와 외교, 경제, 사회, 문화 모든 분야에서 큰 변화를 가져왔습니다. 올해 바이든 정부가 출범하면서 미국과 중국의 갈등은 더욱 고조되고 있고, 심지어 신냉전의 조짐까지 보이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한국경제는 역대 어느 시기 못지않은 큰 도전과 위기를 맞고 있습니다. 동맹과 다자주의 외교를 표방하는 바이든 정부와, 전략적인 경제협력의 파트너로서 외면할 수 없는 중국 사이에서 어느 때보다도 힘든 선택을 해야 하는 상황입니다.

하지만 우리 민족이 위기 속에서 늘 새로운 기회를 찾아냈듯이 오늘날의 위기와 도전도 반드시 극복해 낼 것이라 확신합니다. 지금 대한민국은 전 세계 곳곳에서 뛰어난 저력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팬데믹 속에서 한국경제는 가장 빠른 회복력을 보여주었고 K-방역은 전 세계의 모범이 되고 있습니다.

또한 BTS를 필두로 한 K-컬쳐와 스포츠 등 각 분야에서 세계인의 주목과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이제 한국경제도 급변하는 글로벌 무역환경 속에서 더욱 경쟁력을 높여갈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오늘 포럼이 이 같은 지혜와 해법을 제시하는 뜻깊은 자리가 되기를 소망합니다. 코로나19로 인해 이 자리에 참석하지 못하신 분들을 위해 온라인 중계도 병행합니다. 오늘 함께 하시는 모든 분들의 건강을 기원하며 코로나19가 빨리 종식되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onjunge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