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방·안보

국방부, 코로나19 격리 장병 도시락 플라스틱→친환경 도시락 용기로 대체

"범정부 생활폐기물 탈 플라스틱 대책 동참"

  • 기사입력 : 2021년04월05일 08:41
  • 최종수정 : 2021년04월05일 08:4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하수영 기자 = 국방부가 코로나19 예방적 격리 장병들을 대상으로 급식 지원시 사용해 온 플라스틱 일회용 도시락 용기를 친환경 소재로 만든 도시락 용기로 대체한다.

국방부는 5일 "2분기부터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예방적으로 격리되는 장병들을 대상으로 친환경 소재인 천연펄프 용기에 담아 도시락을 지급할 것"이라고 밝혔다.

국방부가 코로나19 예방적 격리 장병들을 대상으로 급식 지원시 사용해 온 플라스틱 일회용 도시락 용기를 친환경 소재로 만든 천연펄프 도시락 용기로 대체한다. [사진=국방부]

예방적 격리자는 휴가 복귀 후 PCR 검사(유전자 증폭검사) 시 코로나19 바이러스 증상이 없으나 감염 예방조치로 14일간 부대 내 1인 또는 코호트 격리되는 인원을 말한다.

지난 2월부터 국방부는 장병 휴가를 정상적으로 시행하고 있는데, 이에 따라 플라스틱 일회용 도시락 용기 대량으로 발생하는 문제가 있었다.

국방부는 "플라스틱이 아닌 천연펄프 일회용 도시락 용기를 사용함으로써 코로나19 감염 위험을 효과적으로 차단하면서도, 정부의 '생활폐기물 탈(脫) 플라스틱 대책'인 플라스틱 줄이기 생활 속 실천 운동 확산에 軍도 적극 동참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윤석 국방부 전력자원관리실장은 "이번 국방부 조치는 환경문제, 감염병 확산방지를 동시에 해결하는 좋은 사례라고 생각한다" "장병들이 군 생활 중 탈 플라스틱을 직접 실천함으로써 군이 환경 교육의 도장이 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suyoung071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