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산업 > SW

LG CNS, '청소년 AI 교육' 나선다...연말까지 30개교에 비대면 수업

AI 챗봇만들기·윤리토론 등 참여형 수업 진행

  • 기사입력 : 2021년03월23일 14:34
  • 최종수정 : 2021년03월23일 14:3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LG CNS가 중학생 대상 비대면 AI 교육 프로그램 'LG CNS AI지니어스'를 실시한다.

LG CNS는 서울 성재중학교를 시작으로 연말까지 30개 학교 3500명 중학생들에게 AI 교육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거리 제약이 없는 비대면 수업의 장점을 살려 수도권 외에도 도서벽지지역 학교로 교육 대상을 확대할 예정이다.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LG CNS 직원과 중학생들이 화상으로 'AI지니어스' 비대면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LG CNS] 2021.03.23 nanana@newspim.com

AI지니어스는 지난 2017년 찾아가는 소프트웨어(SW) 교육 사회공헌 프로그램 '코딩지니어스'로 출발했다. 지금까지 총 90개 학교 1만여명의 학생들에게 교육을 제공했다. AI 기술의 중요성이 높아짐에 따라 올해부터 'AI지니어스'로 확대해 AI 집중 교육에 나선다.

AI지니어스는 중학교 정규 수업 시간에 편성돼 1일 6시간 동안 실시간 온라인 수업으로 진행된다. 수업은 ▲AI 개념 이해 ▲AI 기술 체험 ▲미래직업 탐구 ▲AI 윤리 토론 ▲AI 챗봇 만들기(2시간)로 구성돼 있다. 학생들은 학교나 집에서 비대면으로 안전하게 AI지니어스 교육에 참여할 수 있다.

AI지니어스는 강사와 학생이 실시간으로 화상을 통해 만나고 채팅이나 음성 대화로 쌍방향 소통이 가능하다.

LG CNS는 다양한 실습 프로그램을 마련해 학생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학생들은 'AI 기술 체험' 시간에 AI로 직접 그림을 그려보고 작곡을 하며 원리를 배울 수 있다.

AI지니어스 강사로는 LG CNS 출신 경력보유여성들이 나섰다.

올해 LG CNS는 중학생을 대상으로 한 'AI지니어스' 외 고등학생 대상의 진로 설계형 심화 AI 교육과 초등학생 대상의 기초 AI 교육 등 수혜 대상을 확대해 다양한 형태의 SW 교육 프로그램을 새롭게 실시할 예정이다.

김기수 LG CNS 최고인사책임자(상무)는 "SW 사고력을 길러 급변하는 IT 환경 속에서 청소년들의 문제 해결 능력을 배양하고 비대면 교육을 통해 디지털 소통 능력을 키울 것"이라며 "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LG CNS의 IT 신기술 역량을 활용해 더 많은 청소년들이 교육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nanan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