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GAM > 일반

[GAM] 블룸버그 전략가 "비트코인 올해 10만달러 갈 수 있어"

  • 기사입력 : 2021년03월08일 07:15
  • 최종수정 : 2021년03월08일 07: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편집자] 이 기사는 3월 5일 오후 8시40분 '해외 주식 투자의 도우미' GAM(Global Asset Management)에 출고된 프리미엄 기사입니다. GAM에서 회원 가입을 하면 9000여 해외 종목의 프리미엄 기사를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핌] 민지현 기자 = 블룸버그 산하 연구기관인 블룸버그 인텔리전스가 대표적인 암호화폐인 비트코인(BTC)이 금을 대체하면서 전세계적인 디지털 가치 저장소가 되고 있다며 올해 비트코인 가격이 10만달러가 될 수 있음을 시사했다. 

4일(현지시각) 시장 전문 사이트 벤징가에 따르면 블룸버그의 시니어 상품전략가 마이크 맥글론은 최근 발간한 3월 보고서에서 비트코인 가격이 올해 말까지 10만달러를 향해 돌진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맥글론 전략가는 지난 2월 초 비트코인이 5만달러까지 상승 가능하다고 전망한 바 있다.

맥글론은 "최근 그레이스케일 비트코인 트러스트(GBTC)가 크게 하락했는데 이는 비트코인 10만달러까지 나아가기 위해 박차를 가하는 것일 수 있다"고 말했다.

가상화폐 리플, 비트코인, 이더리움, 라이트코인 등의 모형 [사진=로이터 뉴스핌]

맥글론은 현재 상황이 비트코인이 2017년 12월 2만달러에 도달하기 전 그해 3월 1000달러를 기록한 때와 유사하다고 지적하며 "GBTC 프리미엄의 급격한 감소는 비트코인 가격이 바닥을 쳤다는 것을 표시한다"고 설명했다.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유투데이에 따르면 GTBC 순자산가치(NAV) 프리미엄은 지난 23일 수년 만에 처음으로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2주 전 캐나다에서 비트코인을 대상으로 하는 상장지수펀드(ETF)가 승인을 받았고 이어 미국에서도 비트코인 ETF가 등장할지 관심이 모아지는 상황이라 GBTC에 하락 압력이 가중되고 있지만 상승 궤적을 유지하는 것이 더 유력한 결과라는 설명이다. 

5일 코인데스크에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은 한국시간 오후 8시 24분 3.60% 하락한 4만7443.19달러를 나타내고 있다. 전날 10.31% 급락한 GBTC는 시간 외 거래에서 0.02% 소폭 하락했다.

비트코인은 '물가 상승 압력'을 인정한 제롬 파월 미 연방준비제도(연준) 의장의 발언에 위험 자산의 가치가 급락하면서 대표적 가상화폐인 비트코인(BTC)도 5만달러선을 크게 하회하고 있다. 지난달 22일 5만8000달러를 돌파해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비트코인은 이후 인플레이션 우려 등으로 4만3000달러까지 밀렸다.

맥글론은 전통적으로 금에 자산을 배분했던 펀드가 비트코인으로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고 있다며 "포트폴리오에서 비트코인이 금을 대체하는 과정이 가속화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미국 암호화폐 거래소인 크라켄(Kraken)의 최고경영자 제시 파웰은 블룸버그 TV와 인터뷰에서 "인플레이션으로 통화 가치가 약하되면서 비트코인이 세계 모든 통화를 대체할 수 있다"며 수십년 후에는 가치가 수백만달러에 달할 수 있다고 밝혔다. 파월은 "젊은 세대들이 확실히 비트코인에 주목하고 있으며 그들은 비트코인이 금의 더 나은 버전으로 보고 있다"고 했다.

jihyeonmi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