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공기업

LX, 농어촌상생협력기금 3억 출연

  • 기사입력 : 2020년12월15일 10:15
  • 최종수정 : 2020년12월15일 10: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전주=뉴스핌] 이백수 기자 = 한국국토정보공사(LX)가 대․중소기업․농업촌협력재단과 '농어촌상생협력기금'출연 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농어촌상생협력기금은 자유무역협정(FTA)이행으로 피해를 입거나 피해가 우려되는 농어촌․농어업인과 민간기업간 상생협력 촉진을 위해 설치한 기금이다.

한국국토정보공사 김정렬사장(좌)과 대․중소기업․농업촌협력재단 김순철 사무총장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했다.[사진=LX] 2020.12.15 lbs0964@newspim.com

이번 협약을 통해 조성되는 기금은 3년간 총 3억 원이 출연되며 △농어업인의 자녀교육 △장학사업 △복지증진 △지역개발 활성화 사업 지원 △공동 협력사업 등에 사용된다.

LX는 2018년부터 올해까지 3년간 3억 원을 출연해 농어촌 지역아동센터 지원, 의료서비스 소외지역 한방의료봉사, 긴급 수해 농가지원 등 다양한 사업도 이어오고 있다.

김순철 대․중소기업․농업촌협력재단 사무총장은 "한국국토정보공사의 지속적인 기금 기부에 감사하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농어촌지역과 농민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LX 김상태봉 경영지원실장 직무대행은 "LX는 이번 협약뿐 아니라 지역발전 도모와 상생경재 활성화를 위해 여러 방면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농촌지역 농어민들이 힘낼 수 있도록 도움방법을 적극적으로 모색하고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lbs096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