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대전·세종·충남

최홍묵 계룡시장 "새로운 미래 향한 여정에 최선 다할 것"

주민 주인되는 지방자치 실현·미래전략 수립 전담조직 신설

  • 기사입력 : 2020년11월26일 10:28
  • 최종수정 : 2020년11월26일 10:2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계룡=뉴스핌] 권오헌 기자 = 충남 계룡시는 최홍묵 시장이 지난 25일 개회한 제148회 정례회에서 2021년도 본예산안 제출에 따른 시정연설을 통해 내년도 시정운영 방향을 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최 시장은 올해 400여 공직자와 합심해 코로나19의 선제적 방역 및 긴급 생활안정자금 지원, 계룡사랑상품권 발행액 100억원 돌파, 상반기 신속집행 최우수기관 선정, 안전분야 전국 1위 달성, 계룡소방서 신청사 개청, 종합사회복지관 개관, 어린이감성체험장 조성 등 많은 성과를 이뤄냈으나 코로나로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가 1년 연기되고 이케아 계룡점 개점이 지연된 점에 대해서는 아쉬움을 나타냈다.

내년은 시민체감 성과를 창출하고 주요 공약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해야 하는 중요한 해로 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되는 상황 속에서 이를 극복하고 시민 행복 증진과 미래성장 동력 발굴에 힘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25일 계룡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최홍묵 계룡시장이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계룡시] 2020.11.26 kohhun@newspim.com

이날 최 시장이 제시한 내년도 시정 운영방향은 △2021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성공개최로 국방도시 정체성 확립 △참여와 소통으로 주민이 주인되는 지방자치 실현 △빠른 시대변화 속 미래를 여는 경제 활력도시 조성 △소외와 격차 없는 포용적 복지 실현 △사람과 자연이 공존하는 녹색도시 조성 △안전하고 행복한 일상을 위한 건강문화도시 조성이다.

최 시장은 2021년은 세계가 주목하는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를 평화와 화합, 치유와 번영의 의미를 담아 차별화되고 방역 당국과의 긴밀한 공조를 통한 안전한 국제행사로 치러낼 것을 다짐했다.

주민이 주인되는 지방자치 실현을 위해서는 오는 2023년까지 모든 면·동의 주민자치회 전환, 주민참여예산 확대 및 주민배심원단 운영을 통해 공약사항과 지역현안에 대해 직접 점검하고 대안을 모색하는 참다운 지방자치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2산업단지 100% 분양, 혁신적인 미래전략 수립을 위한 전담 조직 신설, 2030 도시관리계획 수립과 하대실 도시 개발 사업 등을 통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도시 성장을 위한 토대를 마련할 뜻도 비쳤다.

이외에도 계룡경찰서 및 한국가스공사 기술교육원의 원활한 건립, 향적산 치유의 숲 조성 마무리, 대실근린공원 조성, 종합사회복지관의 내실 있는 운영과 연령별․계층별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공, 양질의 문화체육 프로그램 운영과 체육시설 확충에 대한 의지도 확고히 했다.

kohh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