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2020국감] 374개 공공기관, 5년간 임금체불액 70억

이수진 "임금체불 반복하는 공공기관은 엄단해야"

  • 기사입력 : 2020년10월26일 10:01
  • 최종수정 : 2020년10월26일 10:0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지난 5년간 374개 공공기관에서 약 70억원의 임금체불이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이수진 의원(더불어민주당)이 26일 고용노동부에서 제출받은 '공공기관 임금체불 현황'에 따르면, 2016년부터 2020년 7월 현재까지 모두 374개 공공기관에서 3995명에 대해 70억1000만원의 임금체불이 발생했다.

공공기관 임금체불 현황 [자료=고용노동부] 2020.10.26 jsh@newspim.com

임금체불액 중 58억3000만원은 고용노동부의 지도해결을 통해 청산됐으나, 11억8000만원은 소송 중이거나 여전히 미해결상태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수진 의원은 "민간기업에 모범을 보여야 할 공공기관에서도 매년 거액의 임금이 체불되고 있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정부는 상시지도를 통해 공공기관의 임금체불을 방지하여야 하고, 특히 연례적으로 임금체불을 반복하고 있는 공공기관에 대해서는 엄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j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