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2021 예산안] 산업부 18% 급증한 11.2조…첫 10조 돌파

제조업 경쟁력 제고 위해 4.7조 투입
에너지전환·에너지신산업 4.9조 지원

  • 기사입력 : 2020년09월01일 08:30
  • 최종수정 : 2020년09월01일 08:4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내년도 산업통상자원부의 예산으로 올해보다 18% 증가한 11조1592억원이 편성됐다. 지난 2013년 지식경제부에서 산업통상자원부로 개편된 이후 처음으로 예산이 10조원을 돌파했다.

산업부는 경제활력 제고와 혁신성장을 가속화해 나가기 위해 내년 예산으로 11조1592억원을 편성했다고 1일 밝혔다. 올해 예산에 비해 18% 증가한 수준이다. 산업부는 예산안을 준비하면서 미래형 산업강국으로 도약하기 위한 제조업 경쟁력 제고, 차질없는 에너지전환과 에너지신산업 육성, 수출활력 회복과 투자유치 확대에 주안점을 두었다.

우선 산업강국을 위한 제조업 경쟁력 제고를 위해 올해보다 4724억원(11.3%) 늘어난 4조6705억원의 예산을 편성했다. 소재·부품·장비, Big3(시스템반도체·미래차·바이오헬스) 산업 등 미래 먹거리 육성과 함께, 제조업 전반의 디지털화와 친환경화를 촉진하고 중견기업 육성 등을 강화할 예정이다.

정부세종청사 산업통상자원부 전경 2019.10.24 jsh@newspim.com

소부장 예산은 2조5611억원으로 이중 절반 가량인 1조5585억원을 지난 7월 발표한 '소부장 2.0 전략' 추진에 투입한다. 소재부품기술개발(R&D) 8866억원, 산업맞춤형 전문기술인력양성 36억원, 투자연계형 기술확보지원 14억원 등도 편성했다.

BIG3 육성을 위한 예산은 6930억원으로 잡았다. 선제적인 투자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선도적 위치로 도약할 수 있도록 시스템반도체, 바이오헬스, 미래자동차 지원 예산을 각각 18%, 32%, 23% 증액했다.

아울러 차질없는 에너지 전환과 에너지신산업 육성 등 그린뉴딜 관련 투자확대를 위해 4조8956억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올해보다 1조385억원, 26.9% 증가한 규모다. 에너지 전환정책의 안착을 위해 재생에너지 관련 예산을 올해 1조2226억원에서 1조6725억원 규모로 대폭 확대한다. 농축산 어민들의 태양광 설비 융자, 산단 유휴부지 내 태양광 설비 융자, 지역주민들의 인근 신재생에너지 프로젝트 투자금 융자 예산 등 금융지원을 크게 강화했다.

에너지 분야의 대표적인 미래먹거리인 수소산업 육성을 위한 투자도 올해 1420억원의 2배 수준인 2450억원으로 대폭 확대한다. 수소 생산·유통·진흥·안전관리 등 전 분야에 걸쳐 예산투자가 확대돼 수소 생산거점을 추가 확충하고 수소 운송장비 구축·수소 전문기업 육성·수소충전소 모니터링 등을 신규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산업부는 포항지진 관련 예산을 3000억원 내외로 편성해 피해구제와 관련부지의 안전한 복구 등을 위해서 노력할 예정이다.

산업통상자원부 예산 추이 및 주요분야별 현황 [자료=산업통상자원부] 2020.08.31 fedor01@newspim.com

코로나19 확산, 미중 무역분쟁 지속 등 수출위기 상황을 고려해 수출활력 회복과 투자유치 확대 예산으로 1조4224억원을 편성했다. 올해 1조2136억보다 17.2% 늘어났다.

주요국들의 경기부양 프로젝트 수주지원, 수출중소·중견 기업들의 수출채권 조기현금화 지원 등을 위해 무역보험기금 출연규모를 4000억원으로 대폭 확대했다. 국내 전시산업 경쟁력 강화와 수도권 전시공간 확충을 위해 킨텍스 3단계 건립에 내년부터 착수하기로 하고 200억원을 반영했다.

글로벌 첨단기업들의 국내 유치를 촉진하기 위한 현금지원 예산을 600억원으로 50억원 증액하고 해외진출 우리기업들의 유턴을 활성화하기 위한 유턴기업 전용보조금 예산도 500억원 편성했다.

한편 산업부가 마련한 '2021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은 국회 심의를 거쳐 올해 12월초 확정될 예정이다.

산업부 관계자는 "지경부 시절 우정사업특별회계가 있어서 15조 가까이 된적도 있었다"며 "2013년 산업통상자원부가 되고 나서는 10조가 넘은 것 처음"이라고 밝혔다.

fedor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