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국내스포츠

[바둑] 최정·오유진, 3연속 결승 대결... 호반 초대 우승 놓고 격돌

  • 기사입력 : 2022년01월10일 08:50
  • 최종수정 : 2022년01월10일 08:5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최정과 오유진 9단이 여자국수·여자기성 이어 3연속 결승 맞대결을 치른다.

여자랭킹 1위 최정 9단과 2위 오유진 9단은 호반 여자 최고기사결정전 초대 우승컵을 놓고 결승5번기에서 맞붙는다. 오유진 9단은 8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에 위치한 K바둑스튜디오에서 열린 2021 호반 여자 최고기사결정전 본선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조승아 5단에게 200수 만에 백 불계승, 최정과의 결승대국(우승상금 3000만원)이 성사됐다.

3연속 결승 맞대결을 벌이는 최정(왼쪽)과 오유진. [사진= 한국기원]

결승5번기를 벌일 최정 9단과 오유진 9단은 이번이 통산 일곱 번째 결승 맞대결이다.
결승 맞대결 성적은 최정 9단이 네 차례, 오유진 9단이 두 차례 승리했고, 통산 상대전적에서도 최정 9단이 26승 6패로 앞서 있지만 지난해 성적만 놓고 보면 오히려 오유진 9단이 우위를 점하고 있다.

오유진 9단은 지난해 11월 열린 26기 하림배 여자국수전 결승에서 2대1로 승리하며 우승했고, 12월에는 5기 한국제지 여자기성전에서도 2대0 완승을 거두며 2연속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2021년 최정 9단과의 맞대결에서 4승 3패로 앞서는 등 3연승 중인 오유진 9단은 2021년 바둑대상 시상식에서 여자기사상을 차지하기도 했다.

오유진 9단은 "최정 9단과 5번기는 처음인데 다시 대국할 수 있게 돼 기쁘고 쉽게 승리를 내주지 않도록 준비를 잘 하겠다"고 밝혔다.

최정 9단은 리그 1위를 확정지은 후 가진 인터뷰에서 "오유진 9단에게 진 빚이 많아 이번에 갚았으면 좋겠다"는 설욕 의지를 불태운 바 있다.

2022년 첫 우승자를 가릴 2021 호반 여자 최고기사결정전 결승5번기는 17∼18일, 21일, 28∼29일 K바둑 스튜디오에서 열린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