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GAM > 일반

[홍콩 시황LIVE] 3대 대표지수 낙폭 2% 가까이 확대

  • 기사입력 : 2021년11월30일 14:37
  • 최종수정 : 2021년11월30일 14: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배상희 기자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새 변이인 '오미크론' 리스크의 영향이 이어지면서 30일 오후 홍콩증시를 대표하는 3대 지수의 낙폭이 2% 가까이 확대됐다.

오후 1시36분(현지시각) 기준 홍콩항셍지수는 1.98%, 홍콩증시에 상장된 중국 기업 주식의 주가를 반영한 국유기업지수(HSCEI, H주지수)는 1.85%, 홍콩증시에 상장된 중국 대표 기술주의 주가를 반영한 항셍테크지수(HSTECH)는 1.83%의 낙폭을 기록 중이다.

오미크론 신종 변이 리스크로 인해 투자심리가 위축되면서 전자담배, 카지노, 전력, 태양광, 클라우드 컴퓨팅, 모바일 게임 등 다수의 섹터가 오후장 들어 눈에 띄는 약세를 연출하고 있다. 

[사진 = 셔터스톡]

pxx1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