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외부 수혈' 롯데 유통군 총괄 김상현 신임 대표는 누구?

유통사업 총괄 자리에 첫 외부인사..."유통사업 혁신 기대"

  • 기사입력 : 2021년11월25일 18:13
  • 최종수정 : 2021년11월25일 18: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송현주 기자 = 롯데그룹이 유통군 신임 대표에 김상현 전 홈플러스 부회장을 영입했다. 유통사업을 총괄하는 자리에 외부인사가 영입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롯데그룹은 25일 이사회를 열고 신임 유통군 총괄대표에 프록터앤드갬블(P&G)과 홈플러스를 거친 김상현 부회장을 내정했다.

[서울=뉴스핌] 송현주 기자 = 김상현 롯데 유통군 총괄 대표 부회장 [사진=롯데] 2021.11.25 shj1004@newspim.com

신임 유통군 총괄대표로 선임된 김상현 부회장은 글로벌 유통 전문가로, 1986년 미국 P&G로 입사해 한국 P&G 대표, 동남아시아 총괄사장, 미국P&G 신규사업 부사장을 거쳤다.

이후 홈플러스 부회장을 지냈으며 2018년부터 DFI 리테일그룹의 동남아시아 유통 총괄대표, H&B 총괄대표를 역임한 전문 경영인이다.

DFI는 홍콩, 싱가포르, 중국,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 지역에 대형마트, 슈퍼마켓, H&B 스토어, 편의점 등 1만여 개 점포를 운영하고 있는 홍콩 소매유통 회사다.

기존 유통, 호텔 BU를 이끌었던 강희태 부회장은 그룹의 새로운 도약과 변화를 위해 경영 일선에서 물러난다. 강 BU장은 각 사업의 신성장 동력 창출을 위한 변화를 위해 용퇴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희태 유통BU장은 유통사들의 구조조정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노력했는 평가를 받는다.

롯데 측은 "김상현 총괄대표가 국내외에서 쌓은 전문성과 이커머스 경험을 바탕으로 롯데의 유통사업에 혁신과 변화를 가져올 것"이라고 기대했다.

shj100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