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정부, 17개 시도와 손잡고 '2021 코리아세일페스타' 준비 총력

지역경제·골목상권 활력 회복 도모
코세페 연계행사 지자체-부처 협업

  • 기사입력 : 2021년10월22일 11:00
  • 최종수정 : 2021년10월22일 11: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지역경제, 골목상권 활력 회복을 위해 정부가 17개 시·도와 힘을 모아 '2021 코리아세일페스타' 총력 지원에 나선다.

22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이날 박진규 산업부 1차관 주재로 '2021 코리아세일페스타 지방자치단체·부처 합동 점검회의'를 열고 전국 17개 시·도 연계 행사계획을 발표했다.

정부와 지자체는 올해 여섯 번째를 맞이하는 코세페 행사(11월 1~15일)의 성공적인 개최를 적극 지원해 5차 재난지원금, 상생소비지원금 집행 등 소비진작을 통한 내수 활성화 노력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이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예산결산소위원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0.11.02 kilroy023@newspim.com

올해 코세페도 지난해에 이어 17개 광역 시·도가 모두 참여하는 전국적 행사로 진행된다. 정부와 지자체가 합심헤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경제, 중소기업·소상공인의 활력 회복을 위해 총력 지원하기로 했다.

올해 행사는 업계의 높은 관심속에 행사 참여 신청이 진행중이다. 21일 현재 기준 1276개 기업이 신청해 전년보다 참여기업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17개 시·도는 부산 국제수산 엑스포, 대전 온통세일 축제, 광주 세계김치축제, 대구 전통시장 세일 페스타, 제주 탐나는 특별할인전 등 지역의 특색을 담은 소비진작 행사를 개최한다.

정부도 농축수산물과 중소기업·소상공인 제품을 보다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할 수 있도록 할인쿠폰 발행, 다양한 온·오프라인 기획판매전 개최 등을 지원한다.

특히, 올해 코세페는 '단계적 일상회복 시행(시기미정')과 맞물리는 중요한 시점에서 개최돼 단계적 일상회복의 원활한 안착을 위해 철저한 방역관리에도 최선을 다해야 한다는데 정부와 지자체가 뜻을 모았다.

박진규 산업부 차관은 "코세페가 내수 활성화의 촉매제가 될 수 있도록 정부와 17개 시․도가 합심하여 적극 지원 할 것"이라며 ""국민들이 안심하고 찾을 수 있는 행사가 되도록 철저한 방역 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코세페 행사를 주관하는 코리아세일페스타 추진위원회는 오는 27일 주요 품목별, 업태별 할인행사와 이벤트 계획을 확정·발표할 계획이다.

지자체별 코세페 연계 소비진작 행사 [자료=산업통상자원부] 2021.10.22 fedor01@newspim.com

fedor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