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축구

이강인, 마요르카 이적후 첫 선발 경기서 시즌 1호골

  • 기사입력 : 2021년09월23일 08:53
  • 최종수정 : 2021년09월23일 08: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최근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마요르카로 이적한 이강인이 레알 마드리드를 상대로 치른 첫 선발 출전 경기에서 첫 골을 터트렸다.

레알 마드리드전에서 첫 선발 출전, 시즌 1호골을 넣은 이강인. [사진= 마요르카]

이강인(20)은 23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에스타디오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2021~22시즌 프리메라리가 6라운드 레알 마드리드전에서 선발 출전해 전반25분 골을 기록했다. 

첫 선발 경기에서 나온 데뷔골이다. 앞서 2차례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린 이강인은 이날 첫 선발 명단에 들었다. 골은 0대2로 뒤진 전반25분 나왔다. 상대 페널티 정면에서 차낸 왼발 감아차기 슈팅이 골키퍼 쿠르투아가 지킨 골망을 뚫었다. 이강인은 시즌 1호골을 터트렸으나 마요르카는 추가골 없이 1대6으로 패했다.

이로써 이강인은 발렌시아 소속이던 올해 1월8일 예클라노 데포르티보(3부)와의 2020~2021 코파 델 레이(스페인 국왕컵) 2라운드 원정전 선제골(4-1 승) 이후 처음으로 골을 넣었다. 프리메라리가 득점은 지난해 7월8일 레알 바야돌리드와의 2019~2020시즌 35라운드 홈 경기 결승골(2-1 승) 이후 442일 만이다.

이강인은 지난 여름 10년간 몸을 담았던 발렌시아를 떠나 이적료 없이 마요르카로 팀을 옮겼다.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