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美, 9월 20일부터 코로나19 백신 추가 접종 시작

  • 기사입력 : 2021년08월19일 01:34
  • 최종수정 : 2021년08월19일 07:3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미국 정부가 9월 하순부터 코로나19 추가 접종(부스터샷)을 시작한다고 18일(현지시간) 밝혔다. 

로셸 월렌스키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과 앤서니 파우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 등은 이날 성명을 통해 화이자 또는 모더나 백신 2회차 접종을 마친 지 8개월이 지난 성인에 대해 오는 9월 20일부터 추가 접종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성명은 우선 노인요양시설 거주자, 고령자, 보건의료 담당자 등에 대해 추가 접종을 시작하고 이후 점차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번에 추가 접종이 승인된 백신은 화이자와 모더나의 mRNA 백신들이다. 

뉴욕타임스(NYT)는 존슨앤존슨(J&J)의 얀센 백신 접종자도 추가 접종을 하게될 전망이라 전했다. 다만 얀센 백신은 지난 5월에야 접종이 시작됐고, 아직 관련 데이터 검토가 완료되지 않았다고 소개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사진=뉴스핌DB]

kckim10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