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GAM > 일반

[아시아 마감] 일본 휴장 속 일제히 강세...ECB 결과 주시

  • 기사입력 : 2021년07월22일 16:44
  • 최종수정 : 2021년07월22일 16:4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22일 아시아 주식시장은 일본이 휴장한 가운데 일제히 강세를 나타냈다. 간밤 미국 주가가 경기 정점 우려 후퇴 속에 경기민감주 위주로 상승한 것이 투자심리를 북돋았다.

중국 베이징에 있는 증권사의 주식 시세판 앞에서 투자자가 휴대전화를 사용하고 있다. [사진= 로이터 뉴스핌]

이날 중국 주가지수는 소폭 올랐다. 금융과 소재 부문이 상승한 반면 헬스케어가 부진했다.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0.3% 오른 3574.73포인트에 하루를 마쳤다. 대형주 중심의 CSI300은 0.2% 오른 5151.75포인트에서 마무리했다.

대만 가권지수는 0.7% 뛴 1만7572.22포인트에서 하루를 마쳤다.

홍콩 항셍지수는 이날 오후 4시21분 기준 1.8% 오른 2만7691.00포인트에 호가됐고 베트남 VN지수는 1.6% 뛴 1291.53포인트를 나타냈다.

인도 주가지수는 1% 넘게 상승 중이다. 같은 시간 S&PBSE 센섹스와 니프티50은 각각 모두 1.2% 뛴 5만2818.68포인트, 1만5811.35포인트를 나타냈다. 업종별 지수 가운데 니프티금속지수가 2.5% 상승하며 오름폭이 가장 크다.

투자자들은 이날 발표될 유럽중앙은행(ECB)의 통화정책 회의 결과를 주시하고 있다. 이번 회의는 ECB가 물가상승률 목표를 '2%'로 바꾼 뒤 처음 열리는 만큼 관련 회의에서 통화정책 지침인 포워드 가이던스가 어떻게 바뀔지 주목된다.

한편 일본 주식시장은 23일까지 휴장하고 다음 주부터 거래를 재개한다.

bernard02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