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GAM > 일반

[GAM]中독자 OS 생태계 '훙멍시대' 도래, 주목해야 할 '화웨이 테마주'

훙멍2 OS 공개, 중국 독자 OS 생태계 구축 선포
국산 소프트웨어 업계 발전, 외국산 의존 탈피 기대
화웨이 테마주, 1개월간 최대 2배 이상 급등

  • 기사입력 : 2021년06월11일 08:42
  • 최종수정 : 2021년06월16일 16:2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편집자] 이 기사는 6월 4일 오후 1시48분 '해외 주식 투자의 도우미' GAM(Global Asset Management)에 출고된 프리미엄 기사입니다. GAM에서 회원 가입을 하면 9000여 해외 종목의 프리미엄 기사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핌] 배상희 기자 = 중국 대표 통신장비 업체 화웨이(華爲)가 독자 개발 운영체제(OS)인 훙멍(鴻蒙·영어명 Harmony)의 두 번째 버전인 '훙멍2' 탑재 스마트폰을 공개하며, '훙멍 시대'의 서막을 열었다.

'훙멍'이란 신화 속에 등장하는 단어로, 천지개벽이 이뤄지기 이전 세계가 하나의 혼돈상태를 나타냈던 시대를 의미한다. 화웨이의 훙멍은 안드로이드 체제와 완전히 결별하고 자체 개발한 OS를 통해 새로운 모바일 운영체제의 시대를 열겠다는 뜻을 담고 있다.

아울러 훙멍2의 출시는 미∙중 신냉전시대 속 기술 탈동조화(디커플링)의 본격화를 알리는 동시에, 모바일 운영체제 영역에서 펼쳐질 새로운 미∙중 기술패권 경쟁을 알리는 분기점이 됐다.

전문가들은 화웨이 훙멍 생태계가 중국 전체 소프트웨어 업계에 거대한 수혜를 안겨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 4월 화웨이가 자율주행 전기차 '아크폭스 알파S(HI버전)'를 공개하며 자율주행 전기차 시장의 진출을 공식화한 이후 1개월 여간 투자자들로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아온 일명 '화웨이 테마주'들은 이번 훙멍 시대 도래와 함께 또 다른 성장의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

[사진 신화사 = 뉴스핌 특약] 화웨이의 훙멍(鴻蒙·영어명 Harmony) 운영체제(OS) 발표회

◆ 中독자 OS 구축, 기술독립의 구원투수로 등장한 '훙멍 생태계'

화웨이는 2일 저녁 '훙멍2' OS를 탑재한 메이트(Mate)40와 MateX2 시리즈 스마트폰, 메이트패드프로(MatePad Pro) 태블릿PC 등을 공개했다. 

화웨이의 훙멍 OS는 10년간의 시간과 4000여명의 연구원을 투입해 만들어낸 결과물로 스마트폰, 컴퓨터, 태블릿PC, TV, 자율주행, 차량설비, 스마트 웨어러블 전자기기 등 다양한 제품에 활용된다.

앞서 지난 2019년 8월 화웨이는 훙멍의 첫 버전인 '훙멍1' OS를 탑재한 스마트TV 제품 '즈후이핑(智慧屏)'을 공개한 바 있다. 당시까지만 해도 화웨이의 주력 제품인 스마트폰에는 구글의 안드로이드를 기반으로 한 이무이(EMUI)를 탑재했었다.

하지만, 이번에는 훙멍 OS의 탑재 범위를 스마트폰에까지 확대했다. 훙멍 OS의 전면적인 사용을 공식화 함으로써 안드로이드와의 완전한 결별을 알리는 동시에, 중국 최초의 독자적인 OS 생태계 구축을 선포한 것이다.

현재 300여 곳의 기술응용 및 서비스 파트너사, 1000여 곳의 하드웨어 파트너사, 50만 여명의 개발자가 훙멍 생태계 건설에 참여하고 있다. 거대한 훙멍 생태계를 구축해 사물인터넷(IoT)에서 한 단계 진화된 만물인터넷(IoE)의 신시대를 선도하고자 하는 것이 화웨이의 최종 목표다.

화웨이의 왕청루(王成錄) 소비자 비즈니스 그룹 소프트웨어 부문 총재는 2021년 훙멍 OS 시스템이 적용될 기기 목표 수량은 3억 대로, 그 중 2억 대는 화웨이 제품이, 나머지 1억 대는 제3자 브랜드의 사물인터넷(IoT) 제품이 차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위청둥(余承東) 화웨이 소비자사업 최고경영자(CEO)는 현재 화웨이는 10억대 이상의 스마트 설비를 판매했고, 그 중 스마트폰 기기가 7억대로서, 화웨이가 보유하고 있는 스마트폰 재고품 및 현재 판매중인 제품의 약 90% 정도를 훙멍 OS 시스템으로 대체할 수 있다고 전했다. 

일각에서는 화웨이의 훙멍 생태계가 자국인 중국에서는 어느 정도의 시장을 형성할 수 있지만, 오랜기간 전세계 OS 시장을 장악해온 안드로이드 생태계를 흔들 정도의 영향력을 갖기에는 역부족일 것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하지만 중국 현지에서는 훙멍 OS 생태계의 성공 가능성을 높게 평가하며, 중국 전체 소프트웨어 산업에 거대한 수혜를 안겨다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평안증권(平安證券)은 "화웨이 훙멍 OS는 IoE 시대에서 성공할 가능성이 매우 높다"면서 "단기적으로는 스마트카, 산업용 소프트웨어, 스마트도시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용되고, 장기적으로는 국산화 소프트웨어 시스템의 주력이 되면서 중국 전체 소프트웨어 업계의 거대한 이익 창출에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평했다.

화서증권(華西證券)은 "훙멍 OS는 국산 소프트웨어 업계의 새로운 성장모터가 될 것"이라면서 "거대한 훙멍 OS의 상업화 역량이 국산 소프트웨어 업계의 발전을 이끌고, 훙멍 OS를 통해 외국산 소프트웨어에 대한 의존에서 탈피하게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 '자율주행카' 이어 '훙멍 OS'로 주목받는 '화웨이 테마주'

지난 4월 19일 개막한 '2021년 상하이 모터쇼'에서 화웨이는 베이징자동차(BAIC) 산하의 전기차 개발 전담 기업인 베이징자동차엔펑(北汽藍谷∙베이치란구 600733.SH)과 공동 개발한 자율주행 전기차 '아크폭스 알파S(HI버전)'를 공개하며 자율주행 전기차 시장으로의 진출을 알렸다.

이와 함께 중국 증시에서 화웨이 산업체인과 연계된 기업을 지칭하는 '화웨이 테마주'들은 투자 포트폴리오의 인기 종목으로 부상했다.

화웨이 자율주행카 테마주들의 다수는 1개월 남짓한 기간 동안 주가가 배 가까이 뛰었다. 인텔리전트 콕피트 시스템과 자율주행 분야에서 화웨이와 협력하고 있는 합작사 소강고빈(601127.SH)의 경우 주가가 2배 이상 급등한 것을 비롯해 장안자동차(000625.SZ), 안휘강회자동차(600418.SH), 베이징자동차엔펑 등 화웨이 합작사들의 주가가 크게 상승했다.

여기에 화웨이 훙멍 OS 생태계까지 열리면서 관련 기업들의 성장잠재력도 확대, 투자자들의 이목이 더욱 집중될 전망이다.

훙멍 OS 생태계에 거는 투자자들의 기대감은 '화웨이 테마주'들의 주가 상승세로 즉각 입증됐다. 훙멍2 OS를 탑재한 스마트폰이 공개됐다는 소식과 함께 3일 중국 증시에서 '화웨이 테마주'들의 주가는 급등했다. 

3일 종가 기준 춘흥정공(002547.SZ), 무한범곡(002194.SZ)이 상한가를 기록했고, 석패덕무선테크놀로지(300322.SZ)는 12.29%, 디지털차이나인포메이션서비스(000555.SZ)는 7.06%, 복일전자(600203.SH)는 5.38%의 상승폭을 기록했다.

대표적으로 디지털차이나인포메이션서비스의 경우 금융 응용 소프트웨어 및 응용체제(OS) 서비스를 화웨이 제품에 공급하고 있다. 양사는 핀테크, 스마트농업, 스마트서비스, IoT 등 다양한 분야의 응용 솔루션 및 IT운영관리(ITOM) 분야에서 합작을 이어가고 있다.

화서증권은 훙멍 OS 생태계 구축에 따른 수혜가 기대되는 종목을 △기술개발 △생태응용의 두 분야로 나눠 소개했다.

우선 기술개발 분야에서는 창달소프트웨어(300496.SZ ,시스템 개발), 중국소프트웨어국제(0354.HK, 소프트웨어 개발), 상산방직(000158.SZ, 독립 소프트웨어 개발 판매 회사<ISV>), 윤화소프트웨어(300339.SZ, 소프트웨어 아웃소싱 서비스)를 주축으로 동방통(300379.SZ, 미들웨어), 성매과기(300598.SZ, 소프트웨어 개발), 북신원소프트웨어(300352.SZ, 모바일 보안), 고위달소프트(300465.SZ, 금융 클라우드 서비스)가 수혜를 입을 것으로 예상했다.

생태응용 분야에서는 용우네트워크(600588.SH, 기업관리 소프트웨어), 금산반공(688111.SH, 오피스 소프트웨어), 커다쉰페이(002230.SZ, 인공지능), 중망소프트웨어(688083.SH, 산업용 소프트웨어)를 중심으로 만흥테크놀로지(300624.SZ, 동영상편집), 왕달소프트웨어(603189.SH, 화웨이 동영상), 채신테크놀로지(300634.SZ, 메일 시스템), 몽망과기(002123.SZ, 메시징 서비스), 초도소프트웨어(300036.SZ, 지리정보시스템<GIS>), 사유도신과기(002405.SZ, 지도 서비스), 과람 소프트웨어(300663.SZ, 화웨이 결제서비스)의 종목이 핵심 수혜주로 꼽혔다.

중국 금융 및 증권 데이터 제공업체 수쥐바오(數據寶)는 최근 한달 간 주가가 눈에 띄게 오른 화웨이 테마주 리스트를 공개했다.

가장 높은 주가 상승폭을 기록한 종목은 윤화소프트웨어로 5월 들어 6월 2일까지 주가가 121.03%나 뛰었다. 이어 상산방직이 83.10%, 수마영상(300079.SZ)이 76.12%, 역련중정보(300096.SZ)가 69.37% 올라 그 뒤를 이었다.

윤화소프트웨어는 화웨이 훙멍 OS 생태계 구축 초창기 합작사로, 화웨이 산하의 반도체 설계회사인 하이실리콘(海思芯片∙Hisilicon)과 IoT 분야에서 합작을 이어가고 있다.

상산방직은 화웨이 제품의 스마트화 및 디지털화를 위한 자체 개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고, 수마영상은 훙멍 OS 발표회의 전세계 생중계 서비스 제공에 참여했다.

역련중정보는 고객맞춤형 소프트웨어와 집적회로(IC), 기술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민간산업 응용 소프트웨어 연구개발 업체로, 화웨이 훙멍 생태계의 구축에 참여해왔다. 현재 자체적 컨트롤 생태계 시스템과 연계한 혁신 제품을 연구 개발 중에 있다. 

pxx17@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