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랑풍선, 특별관계자 지분 블록딜…"유통 주식수 확대 목적"

  • 기사입력 : 2021년06월10일 08:27
  • 최종수정 : 2021년06월10일 08:2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양섭 기자 = 노랑풍선이 경영권과 관계없는 최대주주 특별관계자 보유주식 일부를 블록딜(시간외대량매매)로 매각하며 유통 주식수 확대에 나섰다.

노랑풍선은 특별관계자의 지분 매각으로 최대주주 및 특별관계자의 지분이 60.35%(287만6201주)에서 54.06%(257만6201주)로 변경됐다고 지난 9일 공시했다. 거래 활성화를 위한 유통 가능 주식수 증대 목적이다.

노랑풍선 관계자는 "주식 거래 물량이 상대적으로 적은 편에 속해 유통 주식수 증대를 비롯한 주주가치 제고 방안을 계속해서 검토하고 있다"며 "이번 블록딜은 거래 유동성을 확대하기 위한 목적으로 회사 경영과는 전혀 관계없는 특별관계자의 지분을 매각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블록딜 이후에도 최대주주 지분은 54%대로 안정적인 경영권을 유지하고 있다"며 "최근 백신 접종 확대로 해외여행 재개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는 가운데 자체 OTA(온라인 여행 에이전시) 플랫폼을 중심으로 성장성 측면에서도 실질적인 주주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노랑풍선은 오는 14일 OTA 중심의 자체 통합 플랫폼인 '노랑풍선 자유여행 플랫폼' 그랜드 오픈을 앞두고 있다. 

노랑풍선 CI [사진=노랑풍선]

 

ssup825@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