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특파원

투자 비즈니스 풍향계, 중국 인구 10년 변화 10대 특징

증가율 둔화, 단 연 1000만명 증가 지속
인구 보너스에서 인재 보너스 시대 진입

  • 기사입력 : 2021년05월13일 13:01
  • 최종수정 : 2021년05월13일 13:0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 베이징 = 최헌규 특파원] 중국 제 7차 2020년 인구조사 통계 발표에 따르면 인구 구조 변화가 가속화하는 추세이며 이는 향후 투자 비즈니스 등 경제 다방면에 걸쳐 많은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1954년 신중국 건국 후 첫 인구조사에서 중국 인구는 5억 8260명을 기록한 이래 1982년 3차 인구조사에서 처음 10억 명을 넘었다.

중국인구는 이후 10년 단위로 약 1억명 안팎 증가세를 보여왔다. 2020년 인구조사에서는 10년 전에 비해 7206만 명 늘어났으나 증가율은 갈수록 둔화하는 추세다. 인구 구조변화는 투자및 비즈니스 환경 등 경제 사회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친다. 중국 신화사 통신이 분석한 제 7차 2020년 인구조사 결과 10대 특징을 소개한다.

14억1178명, 증가속도 둔화

중국 전국인구는 2020년말 기준(제 7차 인구조사) 14억 1178만 명에 달했다. 2010년 6차 인구조사 때에 비해 5.38%(7206명) 증가한 수치다. 2000년~2010년 연 평균 증가율에 비해 0.04%포인트 떨어졌다. 전체 인구중 한족이 91.11%를 차지했다.

출생인구 매년 1000만명 수준

인구 증가 속도는 떨어졌지만 인구는 계속 늘어나고 있다. 가임 여성 인구도 3억 명이 넘는다. 출생인구 규모는 매년 1000만 명 수준을 유지할 가능성이 높다.

2020년 종합 출산률 1.3

저 출산은 중국이 직면한 최대 도전이다. 부모 한 쪽이 독생자일 경우 두자녀를 낳을 수 있게 한 정책과 전면 두자녀 정책이 시행되면서 출산 인구가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한자녀 위주의 산아제한을 대폭 완화하면서 2016년과 2017년에는 신생아 출산이 각각 1800만 명, 1700만 명에 달했다. 중국 당국은 2020년에도 출생인구가 1200만 명에 육박했다며 이는 여전히 적지않은 수라고 밝혔다.

2020년 가임 여성 종합 출산율은 1.3으로 낮은 수준에 머물렀다. 2020년에 코로나19로 입원 분만이 어려워 지면서 출산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됐다.

[뉴스핌 베이징 = 최헌규 특파원] 중국 윈난성 수도 쿤밍 외곽의 농촌 마을에 딸도 아들못지 않게 귀하고 사회적으로 많을 일을 할 수 있다며 남아선호 관습을 개선하자고 촉구하는 계몽 포스터가 담벼락에 나붙어 있다. 2020년 11월 뉴스핌 촬영.   2021.05.13 chk@newspim.com

핵가족화 가속 가구당 평균 성원 2.62명

중국의 전국 가정 수는 모두 4억 9416 호로 나타났다. 매 가구당 인구는 2.62명으로 2010년에 비해 0.48명 줄어들었다. 인구이동이 잦아지고 주택 조건이 개선되는데다 결혼 후 독립 거주하는 젊은 층이 늘면서 가정 구성원 규모가 계속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동북 엑소더스 가속' 10년 만에 1101만 명 감소

2020년 동북 3성 인구는 9851만 명에 달했다. 규모는 1억 명으로 여전히 적지않지만 10년 전에 비해 1101만 명 줄어들었다. 당국은 자연 지리적 환경과 경제 사회적 방면의 복합적 요인들이 동북 지방 인구 감소의 주요 원인이라고 밝혔다.

동북지방을 떠난 인구는 취업 등을 위해 주로 연햬안 경제 발전 지역으로 이주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새로 시행되는 동북지구 진흥정책이 앞으로 동북 인구 감소 압력을 완화시킬 것이라는 관측이다.

총인구의 성별비는 105.1, 진일보 균형

2020년 인구조사 결과 남성과 여셩 인구비율은 각각 51.24%, 48.76%로 나타났다. 총 인구 성별비는 105.1을 기록했다. 직전 6차 조사때 보다 약간 낮은 수치로 남녀 인구 불균형이 다소 완화된 것이다.

노년 인구 2억 6400만 명. 도전이면서 기회

2020년 연령별 인구 구조에선 60세 이하 인구가 2억 6402명으로 18.70%를 차지했다. 64세 이상 인구는 1억9064명으로 13.50%에 달했다. 15세~59세 인구는 63.35%에 달했다.

중국 국가통계국 닝지저 국장은 인구노령화는 노동력 감소와 가정 양로 부담 증가라는 점에서 도전이지만 실버 경제 발전을 촉진하면서 새로운 성장의 동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대학이상 학력 2억 1800만명, '인재보너스' 시대로

2020년 말 기준 대학 학력 이상 인구가 2억 1836만명에 달했다. 10년 전인 2010년에 비교 할때 매 10만 명중 대학 학력 인구는 8930명에서 1만5467명으로 증가했다. 문맹률은 2010년 4.08%에서 2.67%로 낮아졌다. 닝저지 국가 통계국장은 과거 인구 보너스의 중국이 인재 보너스의 시대로 접어들고 있다고 밝혔다.

도시인구 2억 명 증가, 도시화율 상승

2020년 도시화율의 주요 잣대인 도시인구 비율은 전체 인구 가운데 63.89%를 기록했다. 숮자로는 10년 전에 비해 2억 3642만명 증가했다.  도시 인구 비중은 10년전인 2010년에 비해 14.21% 포인트 증가했다.

당국은 도시화율이 빠르게 진전되는 것은 경제 사회가 지속 발전하고 있음을 말해주고 인력및 인재 자원이 적절히 배치되고 있음을 보여주는 현상이라고 밝혔다. 도시화율은 앞으로도 당분간 계속해서 높아질 것으로 예상됐다.

인구 평균 연령 38.8세. 미국과 엇비슷

2020년 말 현재 중국 16세~59세 노동 가능인구는 8억 8000만 명이며 전체 인구의 평균 연령은 38.8세로 나타났다.

베이징= 최헌규 특파원 ch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