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축구

손흥민, EPL 16호 골·10호 도움… 2시즌 연속 '10-10' 클럽

  • 기사입력 : 2021년05월03일 08:33
  • 최종수정 : 2021년05월03일 08:3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손흥민, 한 시즌 최다골 타이와 함께 두 시즌 연속 10-10 클럽에 가입했다.

손흥민(29·토트넘)은 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 홈구장에서 열린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셰필드 유나이티드와의 34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로 출장해 1골 1도움을 기록해 토트넘의 4대0 승리를 도왔다.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골을 넣은 후 포즈를 취하는 손흥민.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5.03 fineview@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토트넘 동료들의 축하를 받는 손흥민.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5.03 fineview@newspim.com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해트트릭을 뜻하는 손가락 세개를 펴보이는 가레스 베일. [사진= 로이터 뉴스핌] 2021.05.03 fineview@newspim.com

손흥민은 먼저 어시스트를 적어냈다. 1대0으로 앞선 후반16분 가레스 베일의 2번째 골을 도왔다. 리그 10번째 도움을 추가한 손흥민은 토트넘 소속 선수로는 최초로 두 시즌 연속 10골과 10개 도움 이상을 기록했다.

토트넘 구단 역사상 10-10 클럽에 가입한 선수는 1994~1995시즌 위르겐 클린스만(20골 10도움), 2011~2012시즌 엠마누엘 아데바요르(17골 11도움), 2017~2018시즌 크리스티안 에릭센(10골 10도움)과 지난 시즌 손흥민(11골 10도움) 뿐이다.

이후 후반32분엔 오른발 감아차기 슛으로 골을 뽑아냈다. 프리미어리그 16호골을 기록한 손흥민은 리그컵(카라바오컵) 1골,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4골(예선 1골 포함)까지 포함해 올 시즌 총 21골을 기록, 2016-2017시즌의 최다골과 타이를 이뤘다.

이날의 스타는 가레스 베일이었다. 레알 마드리드에 친정팀 토트넘에 임대로 온 베일은 전반 36분 선제골을 시작으로 후반16분, 24분 해트트릭을 했다. 셰필드는 현재 2무27패, 승점 17점인 최하위팀이다.

승점을 추가한 토트넘(67점)은 리그5위로 도약해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진출 가능성이 열렸다. 

[동영상= 토트넘]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