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DC코믹스 대표 히어로 4인, 카카오페이지 웹툰으로 만난다

'배트맨', '저스티스 리그', '원더우먼', '슈퍼맨' 등
세계적 히어로물을 웹툰으로 재창작한 최초의 시도
24일 '배트맨'부터 차례대로 업로드

  • 기사입력 : 2021년04월23일 10:11
  • 최종수정 : 2021년04월23일 10: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카카오페이지는 미국 히어로물을 상징하는 DC코믹스 시리즈 '배트맨', '저스티스 리그', '원더우먼', '슈퍼맨' 4종을 전 세계 최초로 한국형 컬러 웹툰으로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DC코믹스는 마블 코믹스와 함께 미국 만화 산업계를 이끄는 양대산맥으로 꼽힌다. 이들이 만든 히어로 슈퍼맨 배트맨 원더우먼 등은 지난 수십년 간 만화와 영화 등 여러 콘텐츠로 각색되며 세계적인 사랑을 받았다. 특히 '조커' 등 특유의 어두운 세계관이 매력적인 DC코믹스 작품들은 국내에도 팬층이 두텁다.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저스티스 리그 포스터 [사진=카카오엔터테인먼트] 2021.04.23 iamkym@newspim.com

이번 프로젝트는 2019년 웹툰에 관심을 가지고 한국을 찾은 DC코믹스가 웹툰 비즈니스에 있어 리더십을 가진 카카오페이지에 러브콜을 보내면서 성사됐다. DC코믹스와 수차례 회의를 거친 카카오페이지는 여러 작품 가운데서도 DC유니버스 세계관을 상징하는 '배트맨', '저스티스 리그', '원더우먼', '슈퍼맨'을 웹툰 스크롤 형태로 다듬어 차례차례 선보일 예정이다.

시작을 알리는 작품은 DC코믹스 최고의 인기 영웅이자 고담시를 지키는 고독한 다크 히어로의 대명사 '배트맨'이다. 오는 24일 프롤로그와 1~14화가 한꺼번에 공개되는 '배트맨'은 고담시를 장악한 수수께끼 집단 올빼미 법정과 배트맨의 대립을 그린다. 그림자 속에서 모임을 갖는 이 강력한 조직의 일원들이 고담시의 진정한 지배자라는 이야기를 들은 배트맨은 어두운 전설의 진위를 추적해 나간다.

'배트맨'에 이어 27일에는 DC유니버스 대표 히어로들이 한 자리에 모이는 '저스티스 리그'가 공개된다. 슈퍼맨, 배트맨, 원더우먼, 그린 랜턴, 플래시, 아쿠아맨, 사이보그 등 각양각색 히어로들이 지구 정복을 위해 나타난 외계 군주 다크사이드에 맞서기 위해 힘을 합치는 과정을 그렸다. 이어 다음 달 4일에는 빌런 치타와 대립하는 원더우먼의 이야기가 공개되고, 9일에는 크립톤 행성의 생존자 슈퍼맨의 이야기가 업로드 된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기존 만화 시장에서 웹툰이 차지하는 비중이 날이 갈수록 커지는 가운데 세계적으로 처음 시도되는 이번 협업이 만화 시장의 패러다임 변화를 보여주는 선도적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명작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웹툰으로 선보이는 데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iamky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