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산업 재계·경영

속보

더보기

[종합] 삼성전자, 작년 영업이익 36조, 전년比 29.5% ↑

기사입력 : 2021년01월08일 08:53

최종수정 : 2021년01월08일 08:54

4분기 영업이익 9조…증권가 전망치 다소 하회
작년 영업이익 36조…펜트업 수요 효과 '톡톡'

[서울=뉴스핌] 김선엽 기자 = 삼성전자가 지난해 4분기 매출 61조원, 영업이익 9조원을 기록했다고 8일 발표했다. 영업이익은 실적 컨센서스(증권사 전망치 평균) 9조5000억원을 다소 하회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잠정실적을 통해 4분기 실적의 경우 전기 대비 매출은 8.9%, 영업이익은 27.13% 감소했다고 밝혔다.

전년 동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1.87%, 영업이익은 25.7% 증가했다.

잠정 실적은 한국채택 국제회계기준(IFRS)에 의거해 추정한 결과이며, 아직 결산이 종료되지 않은 가운데 투자자들의 편의를 돕는 차원에서 제공된다.

2020년 전체 실적을 보면 매출은 236조26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56& 늘었다. 작년 전체 영업이익은 35조9500억원으로 2019년과 비교하면 29.46%로 늘었다.

지난해와 비교할 때 코로나19로 '집콕 수요'가 크게 늘어 가전사업이 초유의 호황을 누리면서 영업이익 개선 효과를 누린 것으로 풀이된다.

다만 반도체 이익이 줄어들고 4분기 프리미엄 스마트폰 수요가 위축되면서 3분기보다는 저조한 실적을 거둔 것으로 풀이된다.

서울 삼성전자 서초사옥 /김학선 기자 yooksa@

 

sunup@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단독] 가상거래소 코인 90% 거래 금지? 금융위 '증권형코인' 규제 추진 [서울=뉴스핌] 홍보영 기자 = 금융위원회가 코인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이중 증권형 코인(STO)을 자본시장법으로 규제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이럴 경우 증권형 코인을 기존 가상자산거래소에서 취급할 수 없게 돼 가상자산거래소들이 존폐 위기에 처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27일 금융당국과 정치권에 따르면 금융위 자본시장과는 코인의 증권성 여부를 검증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을 마련중이다.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과제이기도 한 만큼, 금융당국에서 증권형 코인에 대한 규율방안 마련에 속도를 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윤 정부는 국정과제로 가상자산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규제 체계를 마련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2022-06-28 06:00
사진
삼성전자 3나노 공정 '카운트다운'...곧 수율·고객사 발표할 듯 [서울=뉴스핌] 이지민 기자 = 삼성전자가 빠르면 이번 주 내로 차세대 게이트올어라운드(GAA) 기반 3나노미터(㎚=10억분의 1m, 이하 3나노) 공정 양산을 공식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업계에선 삼성전자가 80~90% 이상의 높은 수율과 고객사를 확보해야 3나노 전쟁의 승자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2022-06-28 09:21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