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X-mas선물은 국민이 뽑은 소상공인 제품..라이브커머스로 구매 "

2020 크리스마스마켓(12.19~27), 비대면·온라인 중심 개최

  • 기사입력 : 2020년12월07일 10:00
  • 최종수정 : 2020년12월07일 10: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 = 뉴스핌] 박영암 기자 = 네이버 카카오 티몬 등 온라인 플랫폼 30곳과 전통시장 300곳, 동네슈퍼 2500곳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제품을 비대면 온라인방식으로 대규모 할인판매에 나선다. 특히 소방관 기동복 업사이클링 후원 팔찌 등 온라인 투표로 선정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제품 100여개를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판매한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주재한 '제22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에서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20 크리스마스 마켓(12.19~27)' 추진 계획을 발표했다. 

크리스마스마켓은 19일부터 27일까지 크리스마스를 전후로 온라인플랫폼(30여곳) 전통시장(300곳) 동네슈퍼(2500곳) 등이 1만2000개 소상공인·중소기업 제품을 최대 70% 할인판매하는 행사다.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연말 특수를 누리지 못하고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비대면 온라인 중심으로 진행한다. 

중기부는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수도권 거리두기 격상 등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이 크리스마스는 물론 연말연초 특수를 전혀 누리지 못하고 있다"며 "어려움에 처한 이들을 지원하기 위해 크리스마스 마켓을 진행한다"고 설명했다.

특히 올해는 온라인 투표로 선정된 101개 소상공인 제품을 라이브커머스 등을 통해 할인판매한다.

중기부 산하 소상공인 전용 미디어 플랫폼인 '가치삽시다'와 네이버 카카오 티몬 위메프 롯데 11번가 그립 등 민간플랫폼에서  '크리스마스 마켓(K-MAS) 라이브커머스' 특별 판매전을 통해 최대 50% 할인판매한다. 

전자상거래 스타트업과 아이디어스 쿠팡 G마켓 옥션 GS 현대 공영 등 주요 온라인몰·홈쇼핑 등과 연계한 '크리스마스 이색 기획전'에서는 최대 40% 할인판매행사를 진행한다. 

특히 고객 감소로 오프라인 매장 운영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해 띵동 배민 위메프오 바로고 카카오헤어샵 OK캐쉬백 야놀자 등 7곳의  O2O 검색광고 플랫폼도 참여한다. 이들은 배달대행료 쿠폰지급 홍보 등으로 3000여개 소상공인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전국 전통시장 300곳도 온라인 중심의 현장 라이브커머스 방송과 동네시장 장보기 서비스 등을 운영한다. 2500개 동네시장과 나들가게도 농산물과 공산품을 최대 50% 할인판매한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크리스마스 마켓을 통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제품을 적극 구매해 준다면 내수 회복의  불씨를 살리는 데 힘이 될 수 있다"고 참여를 당부했다. 이어 "이번 행사를 계기로 소상공인들이 라이브커머스 등 온라인 판로로 진출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pya84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